지역주민과 함께 하는 ‘한여름 밤의 별빛음악회’
지역주민과 함께 하는 ‘한여름 밤의 별빛음악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밖숲에서 무더위를 날리다

▲ 2017 한여름 밤의 별빛음악회

[루나글로벌스타] 성주군은 지난 22일 오후 7시 30분에 성밖숲 광장에서 ‘2017 한여름 밤의 별빛음악회‘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한여름 밤의 별빛음악회‘ 공연은 성밖숲 왕버들 나무 아래에서 아름다운 시와 음악, 풍물을 통해 다양한 장르의 예술공연을 선보이는 여름철 대표 행사이다. 풍물굿패어울림에서 주관하며 2011년부터 시작해 올해 7회째로 접어들었다.

이날 공연은 기타동호회 여성중창팀 보니타의 기타연주를 시작으로 풍물굿패어울림의 영남사물놀이, 경북국악관현안단의 해금연주가 이어졌다. 그리고 G.프렌즈의 어린이 중창 공연, 이소연, 이경희, 신복실, 배선미의 시낭송 공연, 풍물마실의 소리극'화초장(판소리 흥보가 中)' 순으로 공연이 진행됐고, 마지막 무대는 풍물굿패어울림의 난타공연으로 신명나는 분위기를 연출했다.

성주군수는 “무더위를 피해 성밖숲을 찾아주신 지역주민들이 함께 어울리며 즐길 수 있는 문화공연을 알차게 준비했다”며 “시원함과 즐거움과 재미를 모두 느낄 수 있는 성주의 문화 바캉스를 놓치지 말고 느껴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