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어스, 첫 팬미팅 '지구와 달 사이' 티저 공개 ‘클래식+캐주얼’ 프레피룩 완성
원어스, 첫 팬미팅 '지구와 달 사이' 티저 공개 ‘클래식+캐주얼’ 프레피룩 완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 : RBW
사진 제공 : RBW

[루나글로벌스타 이지훈 기자] 그룹 원어스(ONEUS)가 '지구와 달 사이'의 티저를 공개했다.

원어스(RAVN, 서호, 이도, 건희, 환웅, 시온)는 공식 SNS를 통해 첫 번째 팬미팅 '지구와 달 사이'의 티저 이미지와 영상을 순차적으로 공개, 팬미팅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공개된 사진 속 원어스는 클래식하면서도 캐주얼한 프레피룩을 입고 6인 6색 개성 가득한 모습으로 훈훈함을 자아냈다. 또한 귀공자를 연상케하는 비주얼과 고급스러운 분위기는 보는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어 핑크색과 보라색으로 가득 찬 배경을 뒤로한 채 원어스 멤버들은 같은 방향으로 서서 똑같은 포즈를 취하고 있어 엉뚱하면서도 귀여운 매력을 과시했다.

특히 티저 이미지 위쪽에는 팬미팅 명 '지구와 달 사이'의 거리를 측정할 수 있는 눈금 디자인이 들어가 있어 다양한 추측이 쏟아졌다. 이처럼 이번 팬미팅을 통해 원어스는 투문(원어스의 공식 팬클럽 명)과의 거리를 어떻게 좁혀갈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원어스의 첫 팬미팅 명 '지구와 달 사이'는 원어스를 나타내는 지구와 투문을 나타내는 달의 친밀함을 뜻하는 것으로, 첫 정규앨범 '데빌(DEVIL)'의 타이틀곡 '반박불가' 가사에도 ‘지구와 달 사이’가 녹여진 만큼 원어스와 투문의 유대감을 한눈에 보여주는 공연명이다.

특히 이번 팬미팅은 코로나19를 고려해 비대면으로 진행, 오는 28일 오후 5시 네이버 브이라이브(V LIVE)를 통해 온라인 스트리밍으로 투문과 특별한 추억을 쌓을 예정이다.

한편, 원어스는 첫 정규앨범 '데빌'의 수록곡 ‘우리의 시간은 거꾸로 흐른다 (Rewind)’로 후속곡 활동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