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차일드 봉재현, 코로나19 확진 판정
골든차일드 봉재현, 코로나19 확진 판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든차일드 봉재현 / 사진=최동민 기자
골든차일드 봉재현 / 사진=최동민 기자

[루나글로벌스타 이지훈 기자] 그룹 골든차일드 봉재현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는 17일 “봉재현 군은 16일 저녁 선제 검사를 실시해 오늘(17일) 오전 확진 판정을 받았다. 봉재현 군은 촬영 일정을 제외하고는 다른 외부 활동은 일절 하지 않았다. 동선이 겹칠 가능성이 있는 촬영 관련 스태프들도 검사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완료한 상태”라고 전했다.

이어 “더불어 봉재현 군의 확진 판정 직후, 숙소 및 울림엔터테인먼트 사옥 전체도 방역을 마쳤다. 또한 봉재현 군과 접촉 여부를 불문하고 골든차일드 멤버는 물론, 당사 전 직원 모두 선제적으로 코로나 검사를 진행해 각자 자가격리 중이다. 골든차일드 다른 멤버들의 검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다시 한 번 알려드리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봉재현은 무증상인 상태로 보건 당국의 지침에 따라 별도로 자가 격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