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의 소녀, '미드나잇' 앨범 판매량 10만 장 돌파...자체 기록 경신
이달의 소녀, '미드나잇' 앨범 판매량 10만 장 돌파...자체 기록 경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사진제공 :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루나글로벌스타 황선일 기자] 그룹 이달의 소녀(LOONA)가 세 번째 미니앨범 '미드나잇'(12:00)으로 연이은 상승세를 보이며 글로벌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11일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측은 유통사 카카오엠 자료를 인용, 이달의 소녀의 세 번째 미니앨범 ‘미드나잇’(12:00)이 10만 6,460장의 판매고를 기록했다고 전했다.

이는 지난 10월 가온차트 앨범 월간 차트 판매 기록 대비 약 24% 증가한 판매율로, 앞서 발매된 앨범 ‘플러스 플러스’(+ +), 멀티플 멀티플'(X X), ‘해시’(#)로 꾸준히 증가되는 판매량을 통해 보여준 성과에 이은 자체 최고 기록이며 단일 앨범으로 10만 장 이상의 판매고를 기록한 건 데뷔 이후 이번 ‘미드나잇’(12:00) 앨범이 처음이기에 더욱 뜻깊다.

데뷔 후 첫 앨범 판매량 10만 장이라는 쾌거를 기록한 이달의 소녀는 팬들의 꾸준한 관심과 사랑 속에서 차근차근 자신들만의 영역을 넓혀가고 있음을 증명, 거듭되는 글로벌한 성과에도 겸손한 모습을 보이고 이달의 소녀만의 색깔로 케이팝을 물들이며 두각을 드러내 전 세계인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이달의 소녀의 세 번째 미니앨범 ‘미드나잇’(12:00)은 중소 기획사 걸그룹 최초로 미국 빌보드 메인 차트인 '빌보드 200'에 112위로 진입, '아티스트 100'과 더불어 빌보드 8개 차트를 섭렵, 아이튠즈 앨범 차트 51개국 1위 등 국내외 이달의 소녀의 이름을 각인시킨 영광스러운 앨범이다.

또한 아이튠즈 앨범 차트 월드 와이드 3일 연속 1위, 미국 롤링스톤 '톱 200' 차트 2주 연속 진입, 영국 오피셜 차트인 오피셜 앨범 다운로드 차트 톱 100 진입 등 다양한 기록들이 경신되며 글로벌 케이팝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것을 입증했다. 

특히 ‘미드나잇’(12:00)으로 본격 글로벌 프로모션에 주력하고 있는 이달의 소녀는 미국의 최대 연말 공연 ‘징글볼(JingleBall)’의 프리쇼인 ‘징글볼 빌리지’(JingleBall Village) 라인업에 합류, 원더걸스 이후 약 10년 만에 출연하는 케이팝 걸그룹으로 이름을 올려 관심을 모았으며 코로나 19로 인해 라디오로 진행된 2020 ‘징글볼(JingleBall)’에는 빌리 아일리시(Billie Eilish), 두아 리파(Dua Lipa) 등 유명 팝가수들이 함께 라인업을 장식해 연말 축제를 더욱 화려하게 수놓았다.

한편 이달의 소녀는 후속곡 ‘목소리’(Voice) 활동으로 팬들의 사랑에 보답하며 글로벌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