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낮과 밤’ 정대로, 대체불가 캐릭터 소화력 ‘눈길’
‘낮과 밤’ 정대로, 대체불가 캐릭터 소화력 ‘눈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 = tvN 새 월화드라마 ‘낮과 밤’ 영상 캡처

[루나글로벌스타 이지훈 기자] 신예 정대로가 대체불가 캐릭터 소화력으로 시청자들의 눈을 사로잡고 있다.

tvN ‘낮과 밤’에서 약 판매상 백현수 역으로 출연 중인 신예 정대로가 탄탄한 연기력과 찰떡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주고 있다. 신인답지 않은 연기력을 지닌 정대로의 무한한 변신에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화려한 의상과 탈색 머리, 어딘가 알쏭달쏭한 눈빛으로 첫 등장한 백현수는 일명 ‘약팔이’답게 유치장에서 만난 도정우(남궁민 분)에게 약을 영업 하는 남다른 패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뿐만 아니라 백현수는 유치장 동기(양동근 분)에게 도정우가 경찰 중에서도 높은 계급의 인물이라는 사실을 듣고서도 진지한 표정으로 약을 영업하며 ‘유치장 핵인싸’로 등극,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처럼 남다른 존재감과 안정적인 연기력을 보여주며 이전과는 180도 달라진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신예 정대로는 지난 2016년 단편 영화 ‘들개’로 데뷔했고, 이후 지난 2019년 MBC ‘어쩌다 발견한 하루’로 브라운관에 데뷔했다.

영화 ‘들개’에서는 탈북 후 남한에서 대학교를 다니고 있는 전현우 역을 맡아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강렬한 존재감을 남겼고, 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서는 코믹한 말투와 다른 배우들과의 환상의 케미로 결코 미워할 수 없는 츤데레 매력을 완성, 시청자들에게 신예 정대로를 제대로 각인시켰다.

이처럼 출연하는 작품마다 자신만의 색깔로 캐릭터를 제대로 소화하며 연기 스펙트럼을 넓혀가고 있는 신예 정대로가 tvN ‘낮과 밤’을 통해 어떤 매력을 보여줄지 앞으로의 활약에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한편, 찰떡 캐릭터 소화력으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는 신예 정대로가 출연 중인 ‘낮과 밤’은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tvN에서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