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타곤 측, 29일 온라인 콘서트 긴급 연기..."멤버 여원 코로나19 확진자와 동선 겹쳐"
펜타곤 측, 29일 온라인 콘서트 긴급 연기..."멤버 여원 코로나19 확진자와 동선 겹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펜타곤 여원 / 사진=루나글로벌스타DB
펜타곤 여원 / 사진=루나글로벌스타DB

[루나글로벌스타 이지훈 기자] 펜타곤이 29일 열릴 예정이었던 온라인 콘서트를 긴급 연기했다.

28일 펜타곤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는 공식 입장을 통해 "오는 11월 29일에 진행 예정이었던 2020 PENTAGON ONLINE CONCERT [WE L:VE]가 긴급 연기되었음을 알린다"고 밝혔다.

이들은 연기 사유에 대해 "펜타곤 멤버 여원이 코로나19 확진자와 동선이 겹쳐 선제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하였고, 28일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보건당국의 방역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혹시 모를 경우를 대비하여 나머지 펜타곤 멤버들도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하고 선제적 자가격리를 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라고 덧붙였다.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아티스트와 스태프들의 안전과 건강을 최우선으로 고려한 결정으로 콘서트를 기다려 주신 많은 관객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리며, 앞으로도 보건 당국의 지침에 따라 방역수칙을 준수하겠다.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다시 한번 사과의 말씀드린다"고 전했다.

끝으로 향후 일정에 대해서는 "콘서트 연기 일정 및 추후 변동 내용은 추가 공지를 통해 안내 드리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