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팔 노을이' 배우 최성원, 백혈병 재발에 동료 배우 도움 요청
'응팔 노을이' 배우 최성원, 백혈병 재발에 동료 배우 도움 요청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tvN 응답하라 1988 방송 화면

[루나글로벌스타 이지훈 기자] 배우 최성원이 백혈병 완치 4년 만에 재발해 치료에 전념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20일 한 매체는 "최성원이 최근 백혈병이 재발해 입원 중"이라고 보도했다.

최성원은 지난 2016년 JTBC '마녀보감'에 출연 중 갑작스러운 백혈병 판정을 받고 활동을 전면 중단했다. 이후 치료에 전념해 상태가 호전 돼 1년 여 만에 작품 활동을 재개했다.

최성원의 친구이자 배우 주민진은 SNS를 통해 "친구가 급히(매우) 혈소판 채혈 및 수혈이 필요한 상황"이라며 최성원의 이름과 병원명을 언급했다.

이어 "혹시 도와주실 맘이 있으신 AB+ 형이 계시다면 바로 헌혈하기시보다 디엠 주시면 너무 감사하겠습니다. 한 번에 많은 양이 필요한 게 아니다 보니 꾸준히 관심 주시면 너무 감사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최성원은 2010년 뮤지컬 '오 당신이 잠든 사이'로 데뷔 했으며, 2015년 tvN '응답하라 1988'에서 성노을 역으로 대중들에게 얼굴을 알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