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나큰, “타이틀곡 ‘RIDE’, 기존의 크나큰의 느낌과 색달라서 좋다” [일문일답]
크나큰, “타이틀곡 ‘RIDE’, 기존의 크나큰의 느낌과 색달라서 좋다” [일문일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 = 220엔터테인먼트
사진 제공 = 220엔터테인먼트

[루나글로벌스타 이지훈 기자] 그룹 크나큰(KNK)이 세 번째 미니앨범 ‘KNK AIRLINE(크나큰 에어라인)’으로 가요계에 돌아왔다.

‘KNK AIRLINE’은 세계적으로 힘든 시기이지만 마음만이라도 지루한 일상에서 벗어나 크나큰과 함께 여행을 떠나보자는 메시지를 담았다. 인트로곡 ‘바람, 가을에서(Autumn, Breeze)’를 시작으로 청량한 신스와 독특한 베이스라인을 콘셉트로 한 타이틀곡 ‘RIDE’, 서정적인 가사와 드롭 파트의 강렬함을 동시에 느낄 수 있는 ‘HIGHWAY’, 조건 없이 믿어주는 존재들을 위한 곡 ‘이유(You are my reason)’, 몽환적인 분위기와 레트로한 사운드가 인상적인 ‘TIME’까지 총 5개의 트랙이 수록됐다.

지난해 7월 발매된 네 번째 싱글 앨범 ‘KNK S/S COLLECTION’ 이후 1년 2개월 만에 돌아온 크나큰이 오랜 시간 기다려온 팬들의 갈증을 충족시켜주기 위해 새 미니앨범 ‘KNK AIRLINE’을 직접 소개했다.

 

다음은 크나큰(KNK) 일문일답.

Q. 1년 2개월 만에 미니 3집으로 컴백하는 소감은?

A. (동원) 작년 ‘SUNSET’ 활동이 끝나고 생각보다 오랜 시간 동안 앨범 준비를 하느라 공백기가 길어져서 무대가 정말 그리웠고, 저희 팬분들! 팅커벨이 너무 보고 싶었어요. 그리고 저는 데뷔하고 한 번도 미니앨범을 발매해본 적이 없어서 꼭 해보고 싶었는데, 이번 앨범이 데뷔 후 첫 미니앨범이라 굉장히 기대가 됩니다. 오랜만의 무대라 많이 떨리겠지만 잘 해내겠습니다! 파이팅!

Q. 타이틀곡 ‘RIDE’를 처음 들었을 때 어땠나요?

A. (희준) ‘크나큰이랑 진짜 잘 어울리겠다!’라는 생각이 들었고, 비트와 가사가 신나서 지금 날씨와 잘 어우러질 거 같다고 생각했어요. 그리고 기존 크나큰의 느낌과 색다른 느낌을 줄 수 있을 것 같아서 너무 신났고, 안무도 멋있게 잘 나올 거 같아서 기대를 엄청 했던 곡입니다. 노래랑 승무원 콘셉트도 잘 맞아서 얼른 무대와 노래를 보여드리고 싶다고 생각했습니다!

Q. 모델 콘셉트인 ‘SUNSET’에 이어 이번에는 승무원 콘셉트로 돌아왔다. ‘RIDE’ 콘셉트가 찰떡으로 잘 어울리는 멤버가 있다면?

A. (지훈) 서함이 형이 굉장히 큰 키와 잘생긴 얼굴을 가지고 있어서 승무원으로 딱인 거 같아요. 서함이 형이 승무원으로 있는 비행기 손님들은 안 내릴 것 같아요.

Q. ‘RIDE’ 무대에서 집중했으면 하는 부분과 포인트 안무가 있다면?

A. (지훈) 인트로에서 희준이를 들어 올리는 ‘높이높이 날아봐봐 춤’과 2절 랩 파트 댄서분들의 파워풀한 안무, 그리고 많은 구성들이 이번 무대의 포인트인 거 같습니다.

Q. 미니 3집 ‘KNK AIRLINE’에 수록된 5곡 중 최애곡을 꼽는다면?

A. (희준) ‘RIDE’가 최애곡이에요! 타이틀곡이기도 하고, 기존의 크나큰과 다른 색다른 느낌을 줄 수 있을 거 같아서 너무너무 좋아요!

Q. 이번 앨범 준비하면서 재미있는 에피소드가 있다면?

A. (서함) 곡 선정하는 과정이 굉장히 힘들었어요. 데모 곡만 수십 곡을 들으면서 마음에 드는 타이틀이 없었거든요. 그래서 컴백도 미뤄지고 발매까지의 과정이 힘들었지만, ‘RIDE’라는 좋은 곡을 받게 돼서 정말 좋았어요! 안무도 지금까지 앨범을 낸 것 중에 가장 고난도의 안무라 말 그대로 이러다 죽겠다 싶어서 멤버들이 안무 끝나면 소리 지르고 다들 괴로워했던 게 기억에 남습니다.

Q. 뮤직비디오 촬영하면서 가장 기억에 남는 장면이 있다면?

A. (인성) 동그란 원형 불 안에서 춤을 춘 장면이 가장 기억에 남아요. 춤추면서 혹시라도 사고가 나지 않을까 걱정도 많이 했는데, 뮤직비디오를 통해서 보니까 너무 멋있게 잘 나왔더라고요.

Q. ‘RIDE’를 특별히 추천하고 싶은 순간이 있다면?

A. (동원) ‘RIDE’라는 곡 자체가 비트도 그렇고 가사도 그렇고 어딘가를 달려갈 것만 같은 기분이잖아요! 저는 스케줄 할 때 차에서 들어보니까 더 좋은 거 같더라고요. 그리고 어딘가로 떠날 때 들어도 좋은 것 같아요. 딱 요즘같이 시원해지는 날씨에 추천드립니다!

Q. ‘KNK AIRLINE’을 하나의 키워드로 표현한다면?

A. (인성) ‘함께’라고 하고 싶어요. 지금 전 세계가 힘든 시기이지만, 저희 앨범 ‘KNK AIRLINE’으로 조금이나마 일상에서 벗어나 여행을 떠나는 기분을 느껴봤으면 좋겠습니다.

Q. 크나큰을 사랑해 주는 팅커벨에게 한 마디

A. (서함) 팅커벨 덕분에 또 무대에 설 수 있게 되었습니다. 힘든 시기, 저희 앨범이 힘이 되셨으면 좋겠고, 열심히 하는 크나큰이 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