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지원-문희경-조미령-이슬아에 특별출연 이칸희까지 ‘누가 뭐래도’ 출연 확정 (공식)
도지원-문희경-조미령-이슬아에 특별출연 이칸희까지 ‘누가 뭐래도’ 출연 확정 (공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황선일 에디터] ‘누가 뭐래도’에 믿고 보는 레전드 여배우들이 총출동한다.

사진제공 : FN엔터테인먼트, 나무엑터스, 솔엔터테인먼트 

‘기막힌 유산’ 후속으로 오는 10월 12일 첫 방송되는 KBS 1TV 새 저녁 일일드라마 ‘누가 뭐래도’(연출 성준해 극본 고봉황) 제작진이 도지원, 문희경, 조미령, 이슬아와 특별 출연 이칸희의 캐스팅을 알렸다.

먼저, 도지원은 365일 향기로운 꽃집 주인 이해심 역을 맡았다. 해심은 겉보기엔 가녀리지만 꽃, 나무, 화환 등을 번쩍 들고 트럭 운전도 거뜬히 해내는 여장부로 유학 뒷바라지를 해준 남편에게 배신당하고, 10년 전 같은 아픔을 겪은 초등학교 동창인 현재의 남편과 만나 단란한 재혼 가정을 꾸렸다.

특히 재혼 가정 엄마로 친딸 보라(나혜미 분)와 의붓딸 아리(정민아 분) 사이에서 어떤 어머니의 모습을 보여 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문희경은 극중 나준수(정헌 분)의 엄마 노금숙으로 분한다. 친정에서 물려받은 재산으로 남편 제작사를 차려 줄 만큼 탄탄한 재력가로 여고 동창생인 이해심의 꽃집 제일 큰 고객이다. 해심이 남편과 이혼했을 때 누구보다 폭풍 분노해 준 사이다 의리녀.

매 작품마다 결이 전혀 다른 캐릭터를 완벽히 소화하는 ‘믿보배’ 조미령은 왕년에 하이틴 스타로 잠시 활동했던 반짝 여배우 이지란 역을 맡는다. 지란은 겉으로는 교양 있고 사교적으로 보여도 알고 보면 다혈질에 안하무인 캐릭터로 향후 극에 파란을 불러일으킬 것만 같은 강렬한 예감을 느끼게 한다.

‘당신만이 내 사랑’, ‘용왕님 보우하사’, ‘맛 좀 보실래요’ 등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긴 이슬아는 시청률을 올리는 일이라면 불구덩이에라도 뛰어드는 제작 PD 엄선한 역을 맡아 주변 사람 피 말리는 캐릭터를 제대로 보여줄 예정이다.

이칸희는 아리(정민아 분)의 친모 정난영 역으로 특별 출연한다. 정이 많아 탈인 난영은 어린 시절 짝사랑했던 고향 오빠 한재수의 빚보증을 섰다가 집을 날리고 남편과 이혼한 뒤 재수와 재혼했지만 재수가 실종되면서 그와의 사이에 낳은 딸 벼리와 함께 찜질방에서 주방일을 하며 근근이 살아가고 있다.

고단하고 기구한 삶을 사는 여인 난영을 이칸희가 어떻게 소화할지 이목이 집중된다.

제작진은 “믿고 보는 명품 여배우들이 한자리에 모인 만큼 이들이 서로 맞부딪칠 때마다 놀라운 케미와 시너지가 폭발할 것”이라며 “배우들 각자가 지닌 특유의 향기와 매력이 다채롭게 피어날 ‘누가 뭐래도’ 첫 방송에 많은 기대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누가 뭐래도’는 365일 아름다운 꽃들로 가득한 꽃집을 중심으로 부모의 이혼과 재혼을 겪은 자녀들이 세상의 편견과 맞서 싸우며 일과 사랑 앞에 닥친 난관을 치열하게 이겨내면서 성장해가는 이야기를 따뜻한 시선으로 그려낸 가족드라마이다.

KBS 1TV 새 저녁 일일드라마 ’누가 뭐래도’는 ‘기막힌 유산' 후속으로 오는 10월 12일(월) 저녁 8시 30분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