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티즈(ATEEZ), ‘2020 폴리시드 맨’ 캠페인 홍보대사로 위촉
에이티즈(ATEEZ), ‘2020 폴리시드 맨’ 캠페인 홍보대사로 위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KQ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KQ엔터테인먼트

[루나글로벌스타 이지훈 기자] 에이티즈(ATEEZ)의 선한 영향력이 전 세계로 뻗어나갈 예정이다.

14일 오후 호주의 ‘폴리시드 맨(polished man)’ 공식 SNS 계정에는 “글로벌 인기를 얻고 있는 케이팝 그룹 에이티즈가 ‘2020 폴리시드 맨 캠페인’의 홍보대사로 위촉됐다.”는 내용의 게시물이 게재됐다.

‘폴리시드 맨’은 호주의 비영리단체 YGAP가 기획한 ‘아동학대 근절 캠페인’으로, 아이들이 신체 및 정신적 폭력에 고통 받고 있다는 것을 잊지 말자는 의미로 한 손가락에만 매니큐어를 바르는 것으로 표현한다. 지난해에만 10억 명에 달하는 아동들이 폭력을 겪었고, 이는 전 세계 어린이의 절반에 이르는 수치이다.

에이티즈가 이 캠페인 홍보대사로 위촉된 데에는 흥미로운 비하인드 스토리가 담겨있다. 데뷔 전부터 ‘폴리시드 맨’ 캠페인을 접하고 스스로 참여하고 있던 에이티즈의 리더 홍중이 데뷔 후 전 세계 팬들을 만나며 이 캠페인 또한 자연스럽게 퍼져나갔다. 그에 따라 수많은 글로벌 팬들이 캠페인을 언급하고 기부활동에 동참하며 이 사실을 알게 된 ‘폴리시드 맨’ 캠페인 측에서 에이티즈에게 공식 홍보대사 제안을 한 것. 

‘2020 폴리시드 맨 캠페인’ 홍보대사로 위촉된 에이티즈 멤버들은 “오래 전부터 관심 있게 지켜봐 왔던 캠페인의 홍보대사가 되어 더욱 뜻깊고, 많은 분들께 이 캠페인을 알릴 수 있어서 기쁘다. 앞으로도 더 많은 분들에게 선한 영향력을 끼칠 수 있는 아티스트가 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에이티즈는 지난 5월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2020 해외문화 홍보대사'로 위촉되어 올 한해 대한민국을 전 세계에 알리기 위한 활동 중이며, 최근 에이티즈 멤버 여상과 민기는 동화책 오디오북에 목소리 재능기부로 참여하며 의미 있는 활동을 이어간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