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중, 쓰러진 주방장 응급처치로 생명 구해.."당연한 일을 했을 뿐"
김현중, 쓰러진 주방장 응급처치로 생명 구해.."당연한 일을 했을 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헤네치아
/사진=헤네치아

[루나글로벌스타 황선일 에디터] 그룹 SS501 출신 가수 겸 배우 김현중이 쓰러진 시민을 응급처치로 구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화제다.

31일 KBS의 보도에 따르면 지난 24일 김현중은 제주도의 한 일식당에서 주방장이 의식을 잃고 쓰러진 것을 발견해 응급처치를 실시했다.

공개된 현장 CCTV 영상에서 김현중은 주방장이 갑자기 의식을 잃고 쓰러지자 주방장의 몸을 확인하고 머리를 곧바로 세워 기도를 확보한 뒤 가슴과 배를 문지르며 마사지를 실시하고 직원들에게 "119에 신고하라"고 했다. 119 구조대원이 도착할 때 까지 김현중은 응급처치 상황을 지휘하고 주방장이 의식을 찾을 수 있도록 도왔다.  

이에 식당 관계자는 "직원들이 다들 어린 학생들이라 제대로 대처를 할 수 있는 상황이 아니었는데 김현중 씨가 적극적으로 도와주셔서 귀한 생명을 살릴 수 있었다"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와 관련해 김현중 소속사 측은 "당연한 일을 했을 뿐"이라고 밝혔다.

한편, 김현중은 오는 10월 3일 랜선 콘서트를 통해 팬들과 만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