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는 귀찮지만’ 하영, 다각 로맨스 예고 “남사친→남친 되기도 하죠”
‘연애는 귀찮지만’ 하영, 다각 로맨스 예고 “남사친→남친 되기도 하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MBC 에브리원 '연애는 귀찮지만 외로운 건 싫어' 캡처
사진= MBC 에브리원 '연애는 귀찮지만 외로운 건 싫어' 캡처

[루나글로벌스타 이지훈 기자] 배우 하영이 유쾌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하영은 지난 25일 오후 방송된 MBC 에브리원 화요드라마 '연애는 귀찮지만 외로운 건 싫어'(극본 조진국, 연출 이현주)에서는 전보라 역을 맡아 다양한 매력을 선보였다. 

이날 하영(전보라 역)은 한지완(경원 역)이 김소은(나은 역)과 박건일(강현진 분)의 사이를 의심하자 “남사친 여사친 하다가 남친 여친 되는 커플도 많잖아요”라고 설명하다가 “근데 진짜 골치 아픈 게 있어요. 한쪽만 이성으로 느끼면 그땐 ‘헬게이트’ 열리는 거죠”라고 호들갑을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하영은 수제 막걸리 클래스를 예고하며 입주민들에게 모두 참석해 달라고 애교 있게 부탁했고, 하영의 바람대로 입주민들은 모두 클래스에 참석했다. 하영은 막걸리 만드는 법을 쉽고 자세하게 설명하는 것은 물론, 함께 마실 막걸리를 미리 준비하는 센스까지 발휘했다. 

그러다가 하영은 한지완(경원 역)이 막걸리를 마시는 걸 막는 지현우(강우 역)를 보며 “강우 오빤 은근 경원 언니 챙기더라”라고 짚으며 로맨스의 큐피드가 되기도 했다. 하지만 자신이 관심 있던 공찬(정훈 역)이 김소은(나은 역)을 챙기자 아쉬운 표정을 지어 앞으로 진행될 '연애는 귀찮지만 외로운 건 싫어'의 다각 로맨스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이처럼 하영은 천진난만하고 솔직한 매력으로 공유주택 해피투게더 입주민들의 친밀도를 높이는 역할을 하며 극의 활력을 불러일으켰다. 

한편, '연애는 귀찮지만 외로운 건 싫어'는 연애는 하고 싶은데 심각한 건 부담스럽고, 자유는 누리고 싶은데 외로운 건 싫은 젊은이들이 공유 주택에 모여 살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로맨스 드라마다.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50분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