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AM 출신 임슬옹, 빗길 교통사고로 무단횡단 보행자 사망... 소속사 "사실 확인 중"
2AM 출신 임슬옹, 빗길 교통사고로 무단횡단 보행자 사망... 소속사 "사실 확인 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젤리피쉬 제공
사진 제공=젤리피쉬

[루나글로벌스타 이지훈 기자] 그룹 2AM 출신 가수 겸 배우 임슬옹이 빗길 교통사고를 내고 경찰 조사를 받은 사실이 알려졌다.

4일 한 매체는 임슬옹이 지난 1일 늦은 시간 서울 모처에서 빗길 교통사고를 냈다고 단독 보도했다. 

임슬옹이 운전하던 차량이 무단횡단을 하던 보행자 A씨를 들이받았고, 결국 이사고로 보행자가 결국 세상을 떠났단 것으로 전해졌다.

임슬옹은 사고 직후 경찰 조사를 받고 귀가 조치됐다.

이에 대해 임슬옹의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는 "구체적인 사실 정황을 확인 후 입장을 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