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국인’ 예지, 박명수 향한 시원시원한 디스랩 “여긴 내가 접수”
‘대한외국인’ 예지, 박명수 향한 시원시원한 디스랩 “여긴 내가 접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황선일 에디터]

사진=MBC every1 ‘대한외국인’ 캡처
사진=MBC every1 ‘대한외국인’ 캡처

 

가수 예지가 랩이면 랩, 퀴즈면 퀴즈 다채로운 매력을 뽐냈다. 

예지는 지난 29일 오후 방송된 MBC every1 ‘대한외국인’에 출연했다.

이날 밝은 인사부터 건넨 예지는 “디스랩은 서로 마음이 없는 상태에서 해야되기에 상대방의 단점을 최대한 찾으려고 순간의 집중력을 발휘하곤 한다”며 디스랩 최강자다운 꿀팁을 전했다.

그 후 예지는 “박명수 여긴 내가 접수, 이제 내려와야지 내가 왔으니, 아임 더 리얼 MC”라며 박명수를 향한 시원시원한 디스랩으로 폭발적인 호응도 받았다.

특히 예지는 상식 퀴즈 도전으로 상식적인 면모를 대방출하는가 하면, 함께 나온 뮤지, 솔지, 영지와의 찰떡 케미로 웃음까지 안겼다. 

카리스마 넘치는 랩부터 예능감, 퀴즈 실력 등으로 ‘대한외국인’에서 활약한 예지는 현재 컴백 준비에 한창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