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우석, 데뷔 5년만 첫 정산에 부모님 빚 청산
‘라디오스타’ 김우석, 데뷔 5년만 첫 정산에 부모님 빚 청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황선일 에디터] 

사진 제공=MBC ‘라디오스타’

가수 김우석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데뷔 5년 만에 받은 첫 정산금으로 부모님의 빚을 갚은 ‘뿌듯 플렉스’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또 ‘라스’ 대표 44사이즈 김국진과 묘한 동질감을 느끼며 다른 아이돌의 부러움을 살 정도로 타고 난 신체 장점(?)을 밝혔다고 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오늘(15일) 수요일 밤 10시 5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안수영 / 연출 최행호)는 관리 만렙 채정안, 박성호, 케이윌, 김우석과 함께하는 ‘야! 너두 할 수 있어’ 특집으로 꾸며진다.

2015년 보이그룹 업텐션으로 데뷔한 김우석은 지난해 한 오디션 프로그램에 출연해 최종 순위 2위를 차지하며 프로젝트 그룹 엑스원(X1)으로 활동했다. 또 지난 5월 솔로 가수로 데뷔해 활동 범위를 넓혔고, 연기자로 변신을 예고해 관심을 모았다.

김우석이 ‘라스’에서 어떤 매력을 보여줄지 팬들의 기대감이 높은 가운데, 방송을 앞두고 공개된 사진에는 CD로 얼굴을 가린 김우석과 김구라의 극과 극 비교 체험샷이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는다. ‘얼굴 천재’라 불리는 김우석은 함께 등장한 출연자들에게 외모 견제(?)를 받았다고. 케이윌은 옆자리에 앉은 김우석과의 투샷을 거절하며 “너 정말 너무 했다”라고 볼멘소리를 했다고 해 웃음을 자아낸다.

더불어 김우석이 ‘라스’ MC 김국진을 업고 있는 모습이 포착돼 궁금증을 유발한다. 김우석은 ‘라스’ 대표 44사이즈인 김국진과 묘한 동질감을 느끼더니, 아이돌 동료들에게 부러움을 사는 체질부터 관리 없이 타고난 신체의 장점을 공개한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김우석은 곱상한 외모와 달리 솔직하고 상 남자 다운 반전 매력과 입담으로 안방 시청자들의 마음을 뺏을 예정이다. 먼저 데뷔 후 처음으로 정산을 받은 사실을 고백한다. 김우석은 “업텐션으로 정산을 아예 못 받았다”고 밝히며 엑스원 활동으로 받은 첫 정산금으로 배달 앱을 이용한 소소 플렉스를 했다고 공개한다. 또 연습생 시절과 수입이 없던 시기 뒷바라지를 해준 부모님의 빚을 갚은 ‘뿌듯 플렉스’ 일화를 밝혔다고 해 호기심을 유발한다.

이어 엑스원으로 활동하던 당시 숙소에서 업텐션 멤버 이진혁이 출연한 ‘라스’를 보며 부러웠던 이유를 공개하는가 하면, 주량이 무려 소주 4병이라고 밝히며 즉흥에서 소주와 맥주 주류 CF 장면을 재현해 ‘라스’ MC 안영미를 심쿵하게 만들었다고 해 기대감을 키운다.

꿈을 위해 고등학교 자퇴를 한 반전 이력도 고백한다. 김우석은 바리스타를 꿈꾸며 나름 철저한 계획을 세운 뒤 고등학교를 자퇴했다고 밝힌다. 하지만 아르바이트 중 JYP를 비롯해 대형 기획사들에 많은 러브콜을 받았고, 어머니의 눈물을 본 후 연습생 생활을 시작한 이유까지 탈탈 털 예정이다.

얼굴 천재 김우석의 반전 상남자 매력과 입담은 오늘(15일) 수요일 밤 10시 5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