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바로티’ 김호중, 할머니와 살던 시절 그리워하는 ‘할무니’ 녹음 중 ‘오는 6월 발표’
‘트바로티’ 김호중, 할머니와 살던 시절 그리워하는 ‘할무니’ 녹음 중 ‘오는 6월 발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최동민 기자] ‘트바로티’ 김호중이 첫 정규앨범의 시작을 알렸다. 

지난 12일 소속사 측에 따르면 김호중은 정규앨범의 첫 곡인 ‘할무니’를 녹음하고 있으며, 오는 6월에 발표한다.

성심성의껏 준비에 한창인 김호중의 ‘할무니’는 정규앨범의 시작을 알리는 곡으로, 유년시절 할머니와 살던 시절을 그리워하는 내용을 그린다. 

특히 김호중은 이번 정규앨범을 통해 유년기부터 학창시절 청소년기, 그리고 성인, 미래 등 자서전 같은 곡으로 공감할 수 있는 앨범을 선보일 예정이다. 

현재 성심성의껏 녹음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김호중은 ‘나보다 더 사랑해요’로 대중의 큰 사랑도 받고 있다.

김호중은 또한 음악과 함께 예능, 라디오 등 다양한 방송에도 출연하고 있다.

[사진 제공=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