준익, 헤어진 이라면 보자마자 공감할 티저 공개…무관심으로 시작해 이별까지
준익, 헤어진 이라면 보자마자 공감할 티저 공개…무관심으로 시작해 이별까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최동민 기자] 가수 준익(JUNIK)이 이별한 이들의 공감을 자극하고 있다. 

지난 11일 준익의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신곡 ‘짙은 너란 향기조차 못 느끼게’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은 데이트 중이지만 각자의 일을 하는 연인의 모습으로 시작되고 있다. 특히 휴대전화를 뺏으며 관심을 유도하지만, 반응이 없는 남자친구의 모습과 천천히 이별 과정을 밟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이 현실적인 이별로 먹먹함을 안기고 있다. 

또한 준익만의 감성 보이스와 연인의 현실적인 이별 과정이 돋보여 오는 13일 정오 공개될 음악에 대한 기대치도 높이고 있다. 

‘짙은 너란 향기조차 못 느끼게’로 1년 5개월 만에 돌아온 준익은 소속사를 통해 “정말 오랜만에 신곡을 들려드리는 만큼, 좋은 멜로디와 가사로 보답하겠다.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며 오랜만에 대중을 만나는 설렘 가득한 소감도 전했다. 

준익의 ‘짙은 너란 향기조차 못 느끼게’는 연인과의 이별에 후회하는 감정을 담은 곡으로, 준익이 직접 작사와 작곡에 참여했다. 

현실적인 이별 3단계 프로젝트로 공감을 안길 준익은 이번 노래를 시작으로, ‘척’과 ‘미안해’로 크고 작은 이별의 감정을 순차적으로 노래할 예정이다.

[사진=‘짙은 너란 향기조차 못 느끼게’ 티저 영상 캡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