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수빈, 'DIVE'로 성공적 컴백무대…인어공주의 귀환
달수빈, 'DIVE'로 성공적 컴백무대…인어공주의 귀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수빈컴퍼니 & 더블앤

[루나글로벌스타 최동민 기자] 달샤벳 출신 싱어송라이터 달수빈이 신곡 '다이브(DIVE)'로 성공적인 컴백무대를 마쳤다.

달수빈은 지난 28일 방송된 SBSMTV '더쇼'에서 새 싱글앨범 '사라지고 살아지고'의 타이틀곡 '다이브' 무대를 최초로 선보였다.

이날 달수빈은 인어공주의 자태로 뮤직비디오의 모습을 무대로 그대로 옮겨 음악 팬들의 눈과 귀를 완벽하게 사로잡았다.

순백색의 드레스로 무대 위로 등장한 달수빈은 성숙한 감성을 보여주는 특유의 음색으로 감성적인 매력을 마음껏 뽐냈다.

특히 화이트와 블루가 섞인 천을 소품으로 이용, 안무팀과 완벽한 퍼포먼스를 보여주며 곡을 표현해냈고, 직접 써 내려간 가사는 곡의 분위기를 더욱 배가시켰다.

신곡 '다이브'는 콰이어 떼창의 코랄 팝 장르의 달수빈 본인이 작사, 작곡한 곡으로 웅장한 느낌의 비트를 더해 견고한 편곡으로 휴머니즘에 대한 메시지를 담았다. 끊임없는 좌절감에 무너지고 포기하려는 모습을 입수하는 장면에 비유해 타이틀 곡명부터 티저, 뮤직비디오, 앨범 재킷까지 스토리텔링을 담아냈다.

달수빈은 지난 8일 새 싱글앨범 '사라지고 살아지고'를 발표, 한층 더 성숙해진 음악으로 아티스트로서의 성장을 알렸다. 특히 2017년 발표한 '동그라미의 꿈'은 미국 빌보드 선정 2010년대 K팝 베스트 100에 선정되는 저력을 과시했다.

또한 달샤벳의 이름을 벗고 자신의 이름을 딴 1인 기획사 수빈컴퍼니를 세우며 가수, 프로듀서, CEO까지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한편 성공적인 솔로 컴백 무대를 펼친 달수빈은 신곡 ‘다이브’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