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승윤, 코로나19 사태 극복 바라며 응원 메시지 전달 “다들 잘 이겨낼 수 있었으면”
최승윤, 코로나19 사태 극복 바라며 응원 메시지 전달 “다들 잘 이겨낼 수 있었으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황선일 에디터]

사진=최승윤 공식 SNS 채널 캡처

배우 최승윤이 코로나19 사태에 대한 안타까움을 전했다. 

최승윤은 지난 8일 오후 공식 SNS 채널을 통해 근황을 공개했다. 

사진 속 최승윤은 손목에 붙은 스마일 스티커를 자랑하는 것은 물론, 자연스러운 미소로 훈훈한 비주얼까지 뽐내고 있다. 

특히 최승윤은 “발열체크 후 입장해도 된다며 붙여준 어느 건물의 손목 스티커. 얼른 모든 게 정상화 됐으면, 이 좋은 날씨를 마음껏 누릴 수 있었으면, 다들 잘 이겨낼 수 있었으면”이라고 솔직한 심정도 밝혔다. 

드라마 ‘라이프 온 마스’를 비롯해 ‘보이스3’, ‘삼촌은 오드리헵번’ 등에서 폭넓은 연기력을 선보인 최승윤은 최근 ‘슬기로운 의사생활’, ‘메모리스트’에 출연하며 신 스틸러로 존재감을 발휘한 바 있다.

출연하는 작품마다 강렬한 인상을 남기고 있는 최승윤은 활발한 활동으로 안방극장을 누빌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