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철×김민아, 첫 회부터 저세상 텐션 폭발…'찰떡 케미' (이십세기 힛-트쏭)
김희철×김민아, 첫 회부터 저세상 텐션 폭발…'찰떡 케미' (이십세기 힛-트쏭)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Joy 제공

[루나글로벌스타 최동민 기자] 김희철-김민아가 첫 회부터 저세상 텐션으로 무장한 찰떡 케미스트리를 발산한다.

오늘 (27일) 밤 8시 첫 방송 예정인 KBS Joy 새 예능프로그램 ‘이십세기 힛-트쏭’ 첫 회에서는 김희철과 김민아가 90년대 댄스가수 의상을 입고 등장해 눈길을 끈다.

특히 '예능 만렙' 김희철과는 다르게 김민아는 첫인사부터 아슬아슬한 진행으로 김희철을 당황시킨다. 이후에도 김민아는 대본에도 없는 아슬아슬한 수위의 진행으로 어디서도 본적 없는 새로운 예능 캐릭터 탄생을 예고해 관심을 모을 예정이다. 또 김희철은 매 순위 소개때 마다 TMI를 방출하며 탑골 가요 투 머치 토커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했다는 후문이다.

'이십세기 힛-트쏭'은 뉴트로 복고가 대세인 시대에서 레트로 음악 감성을 찾는 이들의 갈증을 해소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주제에 맞게 선곡한 과거 히트곡을 1위부터 10위까지 차트로 소개하며 잊고 있던 추억을 소환한다. 특히 전주만 듣고 맞추기, 가사만 듣고 맞추기, 음소거 영상으로 순위 맞추기 등 '히든쏭 코너' 등이 준비돼 있다. 여기에 김희철의 음악적 지식들이 대방출 되며 ‘인간 주크박스’로서도 맹활약 할 예정이며, 김민아의 브레이크 없는 진행까지 더해져 재미를 더한다.

첫 회 주제는 '세기말 텐션 甲 힛트쏭'이다. 전주만 들어도 몸을 흔들며 텐션업 되는 과거 명곡들을 소환한다. 그러나 몇 초 전주만 듣고 맞추는 히든쏭 코너에서 김희철도 맞추지 못한 곡이 등장해 과연 어떤 곡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더불어 MC 김희철-김민아도 깜짝 놀란 특별 게스트가 깜짝으로 출연한다. 특히 김희철은 이 게스트의 사소한 것까지 다 기억해내며 자신이 진짜 팬이었음을 증명했고, 김민아는 평소 궁금했던 내용이라며 특유의 선을 넘나드는 질문 세례를 이어갔다. 그 결과 이 게스트가 그동안 밝힌 바 없는 사실까지 공개했다고 해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한편 '이십세기 힛-트쏭'은 오늘 (27일) 금요일 밤 8시 KBS Joy에서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