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태지 8·9집 이제 노래방에서도 만난다
서태지 8·9집 이제 노래방에서도 만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서태지
가수 서태지 / ⓒ서태지컴퍼니

[루나글로벌스타 황선일 에디터] 노래방에서 가수 서태지의 8집과 9집을 부를 수 있게 됐다.

20일 서태지컴퍼니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앞으로 노래방에서 서태지씨의 8집과 9집이 서비스 될 예정입니다. 이르면 이번달 부터 서태지씨의 노래가 노래방에 등록되게 됩니다"고 알렸다.

서태지는 지난 2002년 음악저작권협회를 탈퇴해 이후 발표된 정규 8집과 9집은 공연 저작권 문제로 노래방에서 부를 수 없었다.

서태지컴퍼니에 따르면 저작권 복수 단체로 허가 받은 '함께하는음악저작인협회'(이하 '함저협')가 최근에 도입한 '신탁범위선택제'를 이용하여 공연권 부분을 신탁하게 됐고, 이에 따라 함저협을 통해서 '공연권' 징수가 가능하게 되었고 권리문제도 해결되어 노래방에 서태지의 8,9집이 수록될 수 있게 되었다.

'공연권' 이외의 권리는 기존과 같이 서태지컴퍼니가 음악 출판사로서 계속하여 독자 징수할 계획이다.

서태지컴퍼니는 "이렇게 저작권 복수 단체가 생기고 '신탁범위선택제'가 도입되기 까지 서태지씨의 소신과 많은 팬 분들의 도움이 있었다. 권리자가 자신의 권리를 선택해서 맡길수 있도록 신탁범위선택제를 도입해 준 함저협에 감사 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음악저작권협회' 역시 최근 협회의 수수료를 대폭 낮추고 특히 공연권 부분등에서 사각지대에 놓여 있던 저작권 징수의 폭을 다각화 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 이렇게 복수의 단체가 각자의 노력을 다 한다면 한국의 음악 저작권자들의 권리 향상이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끝으로 "전국 방방곡곡 노래방에서 불리워질 서태지씨의 "크리스말로윈"을 상상하면서 무엇보다 팬분들께 기쁜 소식을 먼저 전해드리며 다시한번 여러분들의 노력에 깊은 감사를 드리는 바입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