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은 미스터트롯’ 서울 콘서트, 코로나 19 여파로 연기 결정
‘내일은 미스터트롯’ 서울 콘서트, 코로나 19 여파로 연기 결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주)쇼플레이
사진=(주)쇼플레이

[루나글로벌스타 황선일 에디터] ‘내일은 미스터트롯’의 서울 콘서트가 연기 소식을 알렸다.

오는 4월 개최 예정이던 ‘내일은 미스터트롯’의 전국 투어 콘서트의 서울 공연이 아쉬운 연기 소식을 전했다.

이에 제작사 쇼플레이 측은 “이는 코로나19(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19)로 인한 국가 위기 경보 단계가 ‘심각’ 단계로 격상, 지속됨에 따라 공연장을 찾는 관객, 아티스트 및 공연 관계자들의 안전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조치”라고 덧붙였다.

따라서 오는 4월 18일, 19일 개최될 예정이었던 ‘내일은 미스터트롯’ 서울 콘서트의 일정이 일괄 변경된다. 오는 4월 18일(토) 오후 7시, 19일(일) 오후 2시/7시 공연은 오는 5월 30일(토) 오후 7시, 31일(일) 오후 2시/7시 공연으로 변경된다.

앞서 티켓을 구매한 관객은 예매했던 공연과 동일한 요일, 동일한 시간, 동일한 좌석으로 티켓이 유지될 예정으로 변경된 일자에 관람을 원하는 관객은 예매 상태를 유지하면 된다.

공연 연기로 인해 티켓 환불을 원하는 관객은 예매처 인터파크 티켓 고객센터를 통해 취소할 시 오는 3월 31일(화)까지 수수료 없이 환불이 가능하다.

또한 오는 5월 1일부터 시작되는 수원, 울산, 강릉, 광주, 청주 등을 포함한 지방 투어들은 현재로는 일정 변경 없이 진행될 예정이지만 국내 상황에 따라 추후 연기가 될 수 있다고 전했다. 공연을 기다리는 팬들을 위해  현재 예정된 지역 공연에 대해 공연 연기 가능성은 있지만 공연취소는 없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내일은 미스터트롯’의 전국 투어 콘서트는 출연진이 공개되기 전부터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한편, '내일은 미스터트롯'의 전국 투어 콘서트 서울 공연은 오는 5월로 연기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