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TEAM(원팀), 데뷔 약 1년 만에 첫 해외 투어 돌입! 본격적인 글로벌 활동 스타트
1TEAM(원팀), 데뷔 약 1년 만에 첫 해외 투어 돌입! 본격적인 글로벌 활동 스타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라이브웍스컴퍼니]

[루나글로벌스타 최동민 기자] 1TEAM(원팀)이 6일(현지시간) 시카고 공연을 시작으로 데뷔 약 1년 만에 본격적인 해외 활동에 돌입한다.

1TEAM의 소속사 라이브웍스컴퍼니는 1TEAM(루빈, BC, 진우, 제현, 정훈)이 6일부터 약 열흘간 첫 미주 투어 ‘1TEAM US TOUR: Hello! Just One’을 개최한다고 알리며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번 1TEAM의 첫 미주 투어 ‘1TEAM US TOUR: Hello! Just One’은 BTS, 갓세븐(GOT7),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 등 다양한 아티스트들의 공연을 진행한 팬 요청 기반의 글로벌 공연 기획 서비스인 마이뮤직테이스트(MyMusicTaste)와 함께 하는 공연으로, 데뷔 초반부터 세계 각국의 팬들의 열렬한 공연 요청이 이어져 왔던 만큼 1TEAM의 첫 투어 소식이 전해지면서 많은 화제를 모았다.

또한, 현지 팬들의 많은 관심을 모으고 있는 이번 투어는 3월 6일 시카고를 시작으로 3월 8일 뉴욕, 3월 10일 애틀랜타, 3월 13일 댈러스, 3월 15일 로스앤젤레스까지 총 5개의 도시에서 개최되며, 1TEAM의 곡뿐만 아니라 투어 전 팬들에게 설문 받은 커버 곡 무대는 물론 각 지역에 맞춰 특별한 이벤트까지 진행되는 것으로 알려져 팬들의 뜨거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처럼, 데뷔 약 1년도 되지 않은 신인임에도 불구하고 본격적인 해외 투어 활동을 시작하는 등 이례적인 행보를 보여주고 있는 1TEAM은 ‘각기 개성 있는 하나, 하나의 멤버들이 모여 새로운 하나가 된다’는 뜻을 가진 팀명처럼 훈훈한 외모와 감미로운 음색의 리더 루빈부터 작사&작곡 능력을 겸비한 BC, 탄탄한 보컬 실력을 갖춘 진우, 제현, 빼어난 랩 실력의 정훈까지 멤버 개인마다 뚜렷한 매력으로 팬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뿐만 아니라 1TEAM의 인사말이자 이번 미주 투어 명인 ‘Hello! Just One’과 같이 데뷔 후 ‘HELLO!’, ‘JUST’, ‘ONE’ 세 개의 미니 앨범을 발매한 1TEAM은 매 앨범마다 1TEAM만의 남다른 콘셉트 소화력으로 다양한 음악적 스펙트럼을 입증했을 뿐만 아니라 데뷔 당시부터 앨범 작업에 참여했던 멤버 BC에 이어 정훈까지 작사에 참여하는 등 음악적으로 계속해서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주며 차세대 K-POP 보이그룹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에 소속사 라이브웍스컴퍼니는 “1TEAM이 본격적인 첫 해외 투어에 나선다. 첫 투어인 만큼 팬분들과 특별한 시간을 보내기 위해 1TEAM 멤버들 모두 열심히 준비했으니 많은 응원과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1TEAM의 첫 미주 투어 ‘1TEAM US TOUR: Hello! Just One’은 3월 6일부터 3월 15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