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극 환상동화 전석 매진, 공연 부문 랭킹 1위 기록하며 3월 1일 성황리 폐막!
연극 환상동화 전석 매진, 공연 부문 랭킹 1위 기록하며 3월 1일 성황리 폐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tory P 제공

연극 환상동화가 지난 3월 1일 총 80회 공연을 마치며 성황리에 폐막했다.


연극 <환상동화>는 대학로 미다스의 손 김동연 연출에 의해 탄생된 작품이다. 2003년 변방연극제로 초연 이후 대학로 무대에서 공연하며 많은 관객의 사랑을 받아왔다. 이번 시즌 환상동화는 6년 만의 귀환으로 개막 이전부터 평단과 관객의 뜨거운 관심을 받으며 막을 올렸다.

특히 최고의 출연진 라인업으로 강하늘, 송광일, 장지후, 기세중, 원종환, 육현욱, 박규원, 최정헌, 백동현, 한소빈, 윤문선이 캐스팅되어 각양각색의 매력을 지닌 광대와 한스, 마리로 분해 웃음과 감동을 선사하며 관객의 호응을 얻었다.

작품은 각기 다른 성격과 사상을 지닌 세 광대(사랑광대, 전쟁광대, 예술광대)가 등장해 한 편의 동화를 만들며 전개된다. 전쟁의 현실 때문에 결핍을 지니게 된 한스와 마리는 서로를 채워주며 나아간다. 이는 전쟁 같은 현실이지만 사랑과 예술이 있기에 살아갈 수 있다는 따뜻한 메시지를 전달한다. 더불어 110분간 펼쳐지는 세 광대의 무용, 마임, 음악, 마술 등의 볼거리 가득한 퍼포먼스는 “오랫동안 기억될 작품이다”, “따뜻한 메시지와 함께 다양한 볼거리가 넘쳐나서 만족했다”는 등의 호평이 이어졌다.

따뜻한 메시지와 다채로운 퍼포먼스로 채워진 연극 <환상동화>는 지난 12월 21일부터 약 두 달여간, 80회 공연을 진행하며 티켓 사이트 공연 전체 부문 랭킹 1위와 전석 매진 사례를 만들었다. 또한 인터파크 평점 9.2점을 기록하며 대학로 연극에 새바람을 불러일으켰다. 

한편, 환상동화의 제작사 ㈜스토리 피의 조한성, 권진상 프로듀서는 “6년 만에 돌아온 환상동화에 보내준 관객들의 깊은 사랑에 감사드리며, 새로운 모습으로 재정비하여 다시 돌아올 환상동화를 기대해달라“라는 의견을 전했다.

 

[루나글로벌스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