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연가’,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연기 결정 “안전 최우선” [공식입장]
‘트롯연가’,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연기 결정 “안전 최우선” [공식입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루나글로벌스타 황선일 에디터] 국내 최초 대작 트롯 뮤지컬 ‘트롯 Show 뮤지컬 트롯연가’(이하 ‘트롯연가’)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에 대한 전 국민적 우려와 확산 방지 및 관객 보호 차원에서 공연을 연기했다.

20일 오후 ‘트롯연가’ 측은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방지 및 관객 여러분과 출연진들의 안전을 위해 부득이하게 공연을 연기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오는 3월 12일로 예정되어 있었던 초연이 3월 31일로 연기됐고 5월 10일까지 공연을 이어갈 것이다. 기대해주신 관객 분들을 위해 멋지게 준비해 좋은 공연으로 보답하겠다”며 공연을 기다리던 예비 관객들에게 양해도 구했다.

‘트롯연가’는 배우 김승현과 가수 홍경민, ‘슈퍼맘’ 정가은이 캐스팅됐고, ‘미스트롯’ 정다경, 하유비, 김희진, 강예슬, 김소유, 박성연과 ‘미스터트롯’ 영기, 방송인 홍록기까지 출연 소식을 알리며 화려한 라인업으로 기대치를 높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