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년만에 입은 교복” 박예진 치어리더, 상큼하게 뽐낸 매력
“8년만에 입은 교복” 박예진 치어리더, 상큼하게 뽐낸 매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예진 치어리더 / 사진=박예진SNS
박예진 치어리더 / 사진=박예진SNS

 

 

[루나글로벌스타 정지호 기자] 박예진 치어리더가 상큼한 근황을 전했다.

박예진 치어리더는 지난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8년만에 입은 교복”이라는 문구와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박예진은 교복을 입고 늘씬한 기럭지를 과시하고 있다. 카메라를 쳐다보며 환하게 웃는 모습이 상큼함을 자아낸다. 

박예진 치어리더는 지난 8일, 부산 사직농구장 부산KT 경기가 끝난 후 롯데 자이언츠 팀 치어리더들과 함께 등장해 촬영을 진행했다.

2018년 프로배구 ‘삼성화재 블루팡스’ 팀에서 치어리더 활동을 시작한 박예진은 작년 KBO 리그 ‘롯데 자이언츠’에서 응원단으로 활동했다. 현재는 프로배구 ‘삼성화재 블루팡스’와 ‘도로공사 하이패스’ 팀에서 활동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