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끼리끼리' 장성규-인피니트 성규, '흥끼리' 향해 아련 눈빛! 급기야 마이크 들고 열창 현장 포착! 무슨 일?
'끼리끼리' 장성규-인피니트 성규, '흥끼리' 향해 아련 눈빛! 급기야 마이크 들고 열창 현장 포착! 무슨 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끼리끼리’ 제공

‘끼리끼리’의 장성규와 인피니트 성규가 ‘흥끼리’로 변신했다. ‘늘끼리’인 두 사람이 ‘흥끼리’와 함께 노래 부르고 있는 모습으로 포착된 것. 과연 성향 존중 여행을 떠난 이들에게 무슨 일이 생긴 것인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오늘(9일) 오후 5시 방송되는 MBC ‘끼리끼리’에서는 인피니트 성규의 젝스키스 ‘커플’ 열창 현장이 공개됐다.

먼저 ‘흥끼리’ 하우스와 ‘늘끼리’ 하우스의 극과 극 분위기가 시선을 강탈한다. 보기만 해도 시끌벅적한 ‘흥끼리’ 인교진, 황광희, 이용진, 하승진, 정혁과 평온하고 차분한 ‘늘끼리’ 박명수, 장성규, 이수혁, 은지원, 성규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특히 ‘흥끼리’ 하승진과 인교진은 각각 ‘바다의 왕자’, ‘남행열차’를 부르며 흥을 방출했다고 전해져 이목이 쏠린다.

건너편에서 이들을 아련하게 보던 성규는 이내 ‘흥끼리’ 하우스로 입성, 젝스키스 ‘커플’을 열창하며 떼창을 유도해 환호를 받았다고. 평소와 달리 활기찬 그를 본 은지원은 “성규야 뭐 하니 거기서”라며 웃음을 터뜨렸다는 후문이다.

여기에 장성규까지 목에 핏대를 세워가며 노래를 부르는 모습도 포착돼 ‘끼리끼리’의 큰 성규, 작은 성규 두 사람이 ‘흥끼리’에 합류해 노래하게 된 이유에 대해서도 관심이 모이고 있다.

‘늘끼리’ 장성규, 인피니트 성규의 노래 열창은 오늘(9일) 일요일 오후 5시 방송되는 ‘끼리끼리’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끼리끼리’는 다수의 출연자가 성향‘끼리’ 나뉘어 펼치는 국내 최초 성향 존중 버라이어티. 타고난 성향대로 뭉친 10인의 출연자들이 같은 상황 다른 텐션으로 시청자들에게 재미와 공감, 웃음을 선사한다. 매주 일요일 오후 5시 방송된다.

 

[루나글로벌스타 황선일 에디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