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웃는 남자' 규현-수호(EXO), 오늘(1일)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 출연!
'웃는 남자' 규현-수호(EXO), 오늘(1일)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 출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황선일 에디터] 뮤지컬 ‘웃는 남자’ 규현과 수호(EXO)가 오늘(1일)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에 출연, 만족이 보장된 예능감을 발휘한다.

EMK 오리지널 뮤지컬 ‘웃는 남자'에서 주인공 그윈플렌 역을 맡은 규현과 수호가 오늘(1일) 토요일 저녁 7시 40분에 방송되는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이하 '놀토')에 출연한다. 그윈플렌 역으로 함께 캐스팅되어 한 무대에선 볼 수 없는 두 사람이 '웃는 남자'를 위해 한 자리에 모인 것. 특히 규현과 수호는 무대 위 그윈플렌 의상을 그대로 입고 등장해 호기심을 증폭시켰다.

녹화 당시 규현과 수호는 만족이 보장된 예능감을 펼치며 스튜디오를 장악했다. 먼저, "청각보다는 후각이 좋다"라며 허당미를 뽐내던 수호는 패널 문세윤과 김동현을 이끄는 놀토 바보존 대장 역할을 자처하며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놀토 대장을 꿈꾸는 귀여운 야망을 펼치던 수호는 이내 뛰어난 추리력으로 받아쓰기 실력을 발휘했다. 특히 받아쓰기에서 정답에 가장 가까운 내용을 써내며 원샷을 받아 모두가 탄성을 연발했다.

'놀토'에 두 번째 출연하는 규현은 패널들에게 "가족"이라는 환대를 받았다. 지난 방송에서는 "작곡가들도 인정한 잘귀(잘 듣는 귀)"라며 자신감을 내비쳤다가 반전 실력이 들통나 폭소를 유발했던 바. 이번에는 더 큰 활약을 보여줄 수 있을지, 기대를 모은다. 또한, 규현과 수호는 평소 가요계 선후배이자 동료 뮤지컬 배우로 돈독함을 자랑했던 만큼 환상의 호흡으로 현장 분위기를 이끌었다는 후문이다.

뮤지컬 무대뿐만 아니라 그동안 예능프로그램에서도 뛰어난 활약을 보여온 규현과 수호이기에 이번 '놀토' 나들이가 많은 이들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더불어 '웃는 남자'에서 섬세한 연기력과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관객들을 사로잡고 있는 두 사람이 어떤 숨은 매력을 보여줄지 궁금해진다.

규현과 수호가 출연하는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은 오늘(1일) 토요일 저녁 7시 40분 tvN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뮤지컬 ‘웃는 남자’는 오는 3월 1일까지 예술의 전당 오페라하우스에서 공연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