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진, '포레스트'로 돌아온다!…완벽·섹시함 갖춘 '냉미남' 주의보!
박해진, '포레스트'로 돌아온다!…완벽·섹시함 갖춘 '냉미남' 주의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마운틴무브먼트 제공
사진=마운틴무브먼트 제공

[루나글로벌스타 최동민 기자] 배우 박해진이 드라마 '포레스트(극본 이선영, 연출 오종록)’로 시청자들과 만날 준비를 마쳤다.

박해진은 오는 29일 첫 방송하는 KBS 수목드라마 '포레스트'의 남자주인공 강산혁 역을 맡아 다양한 매력으로 여심을 공략할 예정이다.

'포레스트'는 현실적인 욕망을 지닌 인물들이 각자 행복하지 않은 기억으로 입은 마음의 상처를 '숲'이라는 공간에 모여들면서 치유해나가고 행복의 본질을 깨닫는 내용을 그린 작품이다. 복잡하고 피곤한 생활 속에 늘 '힐링'을 찾는 현대인들에게 진한 감동과 인간애의 메시지를 전하는 드라마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극중 박해진은 냉철한 완벽주의자인 M&A 전문가 강산혁 역할을 맡았다. 산혁은 이후 우여곡절 끝에 119 특수구조대원으로 잠입, 그 어떤 목적 의식보다 사람을 살리겠다는 순수한 열정을 드러내는 인물로 변신. 또 다른 매력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에 공개된 스틸컷에서는 극 초반 수트핏의 정석을 보여주는 박해진의 완벽한 외모가 눈길을 끌며 '눈호강 드라마'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산혁은 그림 같은 외모와 동물적 감각, 비상한 머리까지 갖춘 '로망남'으로 매사 완벽하지만 어린 시절의 기억을 잃은 채 살아가는 인물이기도 하다. 단 한 번도 져본 적 없는 자신만만함과 성공한 남자의 탄탄한 섹시미 넘치는 캐릭터를 '얼굴 천재' 박해진이 명품 연기력으로 표현해 낼 예정이다. 돈 외엔 관심없던 산혁은 숲을 지키는 미령숲 119구조대가 되면서 내면의 변화를 맞는다.

특히 이번 작품은 박해진의 첫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화제가 됐다. '완벽남' 박해진과 청량한 매력의 조보아가 펼치는 신선하고 말랑한 로맨스도 관전 포인트인 것. 이에 박해진은 차가움과 로맨스 가이, 그리고 극강의 귀여움까지 이번 드라마를 통해 선보일 예정이라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SBS '피아노' '스타일' 등 다양한 장르를 오가며 굵직한 작품을 성공시킨 오종록 감독이 연출을 맡은 이 작품은 가장 현실적인 사람들이 저마다 지닌 슬픈 비밀과 그 모든 비밀을 품은 숲에 대한 이야기가 펼쳐진다. 소방관들이 실제 이야기를 위해 소방청의 전면 지원을 받으며 각종 재난상황도 담아내는 등 소방관들의 다양한 면모를 볼 수 있다는 점도 기대할 만하다.

'포레스트'는 현재 방송되고 있는 KBS수목 드라마의 후속으로 오는 29일 오후 10시 시청자들과 만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