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차일드 최보민, ‘수미네 반찬’ 시즌3 첫방… ‘가수 연기 이어 예능 블루칩’
골든차일드 최보민, ‘수미네 반찬’ 시즌3 첫방… ‘가수 연기 이어 예능 블루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루나글로벌스타 황선일 에디터] 골든차일드(Golden Child) 최보민이 ‘수미네 반찬’ 첫 방송을 마친 소감을 전했다.

최보민은 지난 8일 방송된 tvN ‘수미네 반찬’ 3기 신입생으로 출연해 ‘요리 신생아’로 눈도장을 찍으며 첫 고정 예능의 성공적인 시작을 알렸다.

이날 방송에서 최보민은 최현석에게 허세 소금 뿌리기 배워 웃음을 자아냈다. 최현석은 최보민에게 자신만의 트레이트 마크인 소금 뿌리기를 가르쳤고, 최보민은 시키는 대로 따라 했다. 그 모습을 지켜보던 김수미는 “그런 겉멋은 배우지 마”라고 말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최보민은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요리에 대해 아는 것이 많이 없어서 선배님들과 요리를 한다고 했을 때 많이 걱정되고 긴장됐다. 하지만 광희 선배님과 태곤 선배님이 많은 도움을 줘서 잘 촬영할 수 있었고, 요리에 좀 더 흥미를 가질 수 있게 되는 첫 발걸음이 된 것 같다”라며 “수미 선생님이 정이 많으셔서 제가 잘 못해도 이해해주시고 답을 알려주시려고 하셨다. 그런 수미 선생님의 마음에서 감사함을 느꼈고, 선생님 덕에 현장 분위기가 훈훈한 정이 넘쳤다”라며 첫 방송 소감을 밝혔다.

첫 고정 예능에서부터 다채로운 매력을 보여준 최보민은 방송 내내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했을 뿐 아니라, 방송이 끝난 후에도 그 여운이 식지 않고 이어지는 등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끌었다.

한편, 골든차일드 보민이 출연 중인 ‘수미네 반찬’은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10분 tvN을 통해 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