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토퍼 내한, '노래하는 다비드 상' 다시 한 번 공연
크리스토퍼 내한, '노래하는 다비드 상' 다시 한 번 공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크리스토퍼 내한
크리스토퍼 내한

 

[루나글로벌스타 박지혜 기자] 덴마크 출신의 팝 프린스 크리스토퍼(Christopher)가 내한공연을 갖는다.

6일 워너뮤직코리아 측은 공식 페이스북에 "3월 26일 크리스토퍼 내한 공연 확정"이라는 제목으로 게시물을 게재했다. 이에 따르면 크리스토퍼 내한공연은 오는 3월 26일 오후 8시에 YES24 라이브홀에서 시작한다. 

공연에 앞서 티켓오픈은 오는 13일 낮 12시에 열리며 티켓 가격은 전석 77000원이다. 1층은 스탠딩이며 2층은 지정좌석이다.

크리스토퍼는 '서울 재즈 페스티벌'과 '사운드 시티' 출연으로 꾸준히 한국을 찾아왔다. 지난해에는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첫 단독공연을 열었다. .

최근 크리스토퍼의 새 앨범 'Under The Surface'가 나온 만큼, 더욱 풍성한 무대가 열릴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