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다이어리, 정체는 빅톤 메인보컬 강승식...폭발적 가창력 '강렬 눈도장'
'복면가왕' 다이어리, 정체는 빅톤 메인보컬 강승식...폭발적 가창력 '강렬 눈도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복면가왕' 방송 캡쳐
사진=MBC '복면가왕' 방송 캡쳐

 

[루나글로벌스타 황선일 에디터] 인기 그룹 빅톤(VICTON)의 메인보컬 강승식이 '복면가왕' 출연 소감을 전했다.

강승식은 지난 29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미스터리 음악쇼 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 '다이어리'라는 이름으로 출연했다.

강승식은 '브루스리'와 1라운드 대결을 펼쳤으며, 강인권, 권인하, 김현식의 '비오는 날의 수채화'를 선곡해 빅톤의 메인보컬다운 폭발적인 가창력을 자랑하며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이날 아쉽게 패배한 강승식은 이후 솔로곡으로 김조한의 '사랑에 빠지고 싶다'를 부르며 정체를 공개해 보는 이들에게 놀라움을 선사했다.

윤상, 신봉선 등 패널들은 강승식의 무대를 칭찬했고, 러블리즈 미주는 "제가 '빅톤'이란 그룹을 알고 참 좋아하고 아는데, 몰라봬서 미안합니다. 메인 보컬까지는 맞춰서 기분이 굉장히 좋습니다"라고 유쾌한 무대평을 전했다.

MC 김성주는 "'복면가왕' 시청자 게시판과 SNS에 강승식 씨를 추천하는 게시물이 엄청나게 쏟아졌습니다. 세어보니 1천여 건이 넘어요"라고 밝혀 빅톤의 뜨거운 인기를 실감케 했다.

‘복면가왕’ 방송 이후, 주요 포털 사이트 메인을 차지하며 뜨거운 관심을 받은 강승식은 "팬 여러분들이 주신 사랑 덕분에 '복면가왕' 출연이라는 정말 좋은 기회를 얻을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떨어져서 조금은 아쉽지만, 저에게 정말 뜻깊고 소중한 시간이었어요. 앞으로 더 좋은 모습으로 찾아뵐 수 있도록 노력할테니 지켜봐주세요. 감사합니다"라며 출연 소감을 전했다.

강승식이 속한 그룹 빅톤은 지난 11월 미니 5집 'nostalgia'로 데뷔 3년 만에 수록곡 전곡 음원 차트인, 첫 음악방송 1위를 차지하는 등 '최고 성적표'를 기록하고, 첫 아시아 투어와 국내 콘서트를 개최하는 등 새롭게 조명받으며 급격한 성장세를 이루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