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윤권, '사풀인풀' OST 참여 화제. "시청자 발매요청 쇄도"
나윤권, '사풀인풀' OST 참여 화제. "시청자 발매요청 쇄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G컴퍼니, 엔라이크
사진=KG컴퍼니, 엔라이크

 

[루나글로벌스타 황선일 에디터] 가수 나윤권이 KBS 2TV 주말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연출 한준서, 극본 배유미)(이하 '사풀인풀')의 OST에 참여한다.

나윤권이 참여한 드라마 '사풀인풀'의 OST '내가 해줄 수 있는 일'이 오는 22일 오후 6시에 발매된다.

나윤권은 2004년 데뷔해 '나였으면', '동감', '뒷모습', '안부' 등 수 많은 히트곡으로 사랑받고 있는 보컬리스트이다. '나는 가수다'와 '복면가왕' 등 방송 프로그램을 통해 감미로운 목소리로 대중들에게 얼굴을 알리기도 했다. 

또한 음반 활동뿐만 아니라 최근 뮤지컬 '사랑했어요'를 통해 연기자로서의 색다른 모습을 보여주며 다양한 장르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특히 나윤권은 '황태자의 첫사랑', '식객', '그들이 사는 세상', '사랑비', '아버지가 이상해' 등 수 많은 드라마의 OST에 참여하여 입지를 넓히고 있다.

나윤권이 부른 '사풀인풀'의 여섯 번째 OST는 발매 전부터 시청자들의 발매 요청이 끊이질 않아 화제가 되기도 했다.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OST는 안녕하신가영의 '123 사랑'을 시작으로 소향의 '길', 어쿠스틱 콜라보의 '어떻게 해', A.C.E(김병관&찬)의 '시작', 디아망의 'Remember me'까지 단순히 드라마의 몰입감을 높일 뿐만 아니라 곡 자체만으로 감동을 선사하며 웰메이드 OST로 대중의 사랑을 받고 있다.

KBS 2TV 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은 뭔가 되기 위해 애썼으나 되지 못한 보통사람들의 인생재활극으로, 울퉁불퉁 보잘것없는 내 인생을 다시 사랑하고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을 찾아가는 '소확행' 드라마이다. 

한편, 나윤권의 OST 참여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은 매주 토, 일 오후 7시 55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