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각, 콘서트 '공연각' 이번 주말 서울서 스타트…신곡 ’이별은 늘 그렇게’ 무대 예고
허각, 콘서트 '공연각' 이번 주말 서울서 스타트…신곡 ’이별은 늘 그렇게’ 무대 예고
  • 최동민 기자
  • 승인 2019.11.11 0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최동민 기자]

'명품 발라더' 가수 허각이 폭발적인 가창력의 합주 현장을 공개하며 콘서트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소속사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측은 5일 낮 12시 허각의 콘서트 '공연각' 합주 현장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허각은 폭발적인 가창력을 자랑한며 합주 현장을 발라드 감성으로 가득 채워내 명불허전 '명품 발라더'의 진가를 드러냈다. 1분 30초 가량의 영상에는 '소주 한잔', '하늘을 달리다', '노래하고 싶다' 등 명곡 메들리가 이어지며 이번 주말 콘서트에서 어떤 무대가 펼쳐질지 궁금증을 자극했다.

앞서 허각은 지난 31일 에이핑크 정은지와의 듀엣곡 '이별은 늘 그렇게'를 발매하고, 주요 음원 차트 정상을 차지하며 대표 발라더의 강력한 저력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두 명품 보컬의 환상적인 조합이 빛나는 '이별은 늘 그렇게'는 차트 상위권을 안정적으로 유지하며, 올 겨울 대표 발라드곡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에 명곡 메들리와 함께 올 겨울 큰 사랑을 받고 있는 허각의 신곡 '이별은 늘 그렇게' 또한 콘서트 '공연각'에서 첫 라이브 무대가 최초 공개될 것으로 기대되며, 콘서트를 앞두고 분위기가 뜨거워지고 있다.

한편, 허각은 오는 9일, 10일 양일간 서울 동덕여자대학교에서 콘서트 '공연각'을 개최한다. 허각은 올 연말 대구, 대전, 부산 등지에서 대대적인 전국 투어까지 확정지으며 음악으로 팬들과 만날 것을 예고했다.

 

[사진=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