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서희, 몬스타엑스 셔누에 불륜 의혹 제기...원호에 이어 연이은 논란
한서희, 몬스타엑스 셔누에 불륜 의혹 제기...원호에 이어 연이은 논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루나글로벌스타 최동민 기자

[루나글로벌스타 최동민 기자]

가수 연습생 출신 한서희가 몬스타엑스 셔누의 불륜 의혹을 제기했다.

한서희는 31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다은이가 받은 다렉..와우”라며 두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한서희 인스타그램 캡쳐
사진=한서희 인스타그램 캡쳐

첫 번째 사진에는 “저도 와이프가 셔누 씨랑 바람피웠는데 변호사한테 똑같은 답변을 받았다. 저는 스타십엔터테인먼트까지 찾아갔다”라는 내용의 글이 담겨 있다.

두 번째 사진에는 바람을 피웠다는 주장에 셔누 변호사 측에서 보낸 메시지로 “셔누 씨에게 확인한바, 결혼을 했다는 것도 전혀 몰랐고, 심지어 남자친구가 있었다는 것도 전혀 몰랐다"라며 “남자친구가 있다는 것을 알았다면 도대체 왜 만났겠냐면서, 앞으로 만날 계획도 전혀 없다"라고 말했다.

이어 “9월 10일 새벽에 전화를 받은 이후로 연락을 주고받은 사실이 없다. 두 사람의 법적 분쟁에 일체 관여하고 싶지 않다"고 셔누의 입장을 전했다.

이에 대해 셔누의 소속사 스타십엔터테인먼트는 아직 아무런 입장을 발표하지 않은 상태이다.

앞서 같은 그룹의 멤버 원호가 과거 예능 프로그램 ‘얼짱 시대’에 함께 출연했던 정다은에 채무 불이행 의혹에 휩싸인 바 있다.

연이은 논란으로 몬스타엑스는 이번주부터 본격적으로 시작하는 <'FOLLOW' : FIND YOU> 활동에 적신호가 켜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