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켓펀치(Rocket Punch) 데뷔 첫 단독 팬미팅 성료…신곡 '종이별' 최초 공개
로켓펀치(Rocket Punch) 데뷔 첫 단독 팬미팅 성료…신곡 '종이별' 최초 공개
  • 최동민 기자
  • 승인 2019.10.29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울림엔터테인먼트

[루나글로벌스타 최동민 기자]

신예 걸그룹 로켓펀치(Rocket Punch)가 데뷔 첫 단독 팬미팅을 성료하며, 대세 인기를 입증했다.

로켓펀치(연희, 쥬리, 수윤, 윤경, 소희, 다현)는 지난 26일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에서 첫 국내 단독 팬미팅 '펀치 타임(Punch Time)'을 열고 팬들과 만났다.

이날 공연은 데뷔한 지 2개월 만에 개최하게 된 단독 팬미팅으로 티켓 오픈 1분 만에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개최 전부터 로켓펀치의 뜨거운 인기를 증명했다.

로켓펀치는 이날 다채로운 공연과 토크 및 게임 코너들을 준비해 팬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러브 이즈 오버(Love is over)' 무대로 팬미팅의 화려한 포문을 연 로켓펀치는 데뷔곡 '빔밤붐(BIM BAM BUM)'을 비롯해 '선을 넘어', 'Favorite(특이점)', '루시드 드림(Lucid Dream)'까지 데뷔 앨범 전곡을 팬들에게 선보이며, 콘서트장을 방불케 하는 호응을 이끌어 냈다.

데뷔 앨범 무대뿐만 아니라 팬들에게 미공개 사진을 공개하는 것은 물론 리퀘스트 코너를 통해 팬들이 보고 싶어 하는 세븐틴의 '어쩌나'와 레드벨벳의 '러시안룰렛' 무대를 선보이기도 했다. 또한 '미션 임파서블' 코너를 통해 팬들과 가깝게 소통하며 유쾌하고도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특히 이날의 하이라이트 무대는 신곡 '종이별' 무대였다. 로켓펀치는 다음 앨범의 신곡 '종이별' 무대로 팬들로부터 뜨거운 환호를 받으며 분위기는 최고조에 이르렀다.

장장 180분에 달하는 팬미팅을 마친 로켓펀치는 마지막으로 "데뷔 2개월만에 팬미팅을 하게 되서 너무 행복하고 이순간 1분 1초를 평생 잊을 수 없을것 같다. 앞으로도 팬분들 사랑 먹고 쑥쑥 클테니까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다. 여기에 있을 수 있는 건 팬분들 덕분이다. 정말 감사하고 앞으로도 열심히 하겠다."라고 팬들에 대한 무한한 애정을 드러내며 성공적으로 팬미팅을 마쳤다.

한편 로켓펀치는 데뷔 앨범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다음 앨범 준비에 매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