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우현, 19일 첫 단독 팬미팅 '나무가 졸라서 급하게 잡은 팬미팅' 개최...'데뷔 9년만'
남우현, 19일 첫 단독 팬미팅 '나무가 졸라서 급하게 잡은 팬미팅' 개최...'데뷔 9년만'
  • 최동민 기자
  • 승인 2019.10.08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울림엔터테인먼트

[루나글로벌스타 최동민 기자] 인피니트(INFINITE) 남우현이 데뷔 9년 만에 첫 단독 팬미팅을 개최한다.

남우현은 오는 10월 19일 오후 3시, 7시 총 2회에 걸쳐 서울 강서구 화곡동에 위치한 KBS아레나에서 첫 번째 단독 팬미팅 ‘나무가 졸라서 급하게 잡은 팬미팅’을 개최한다.

이번 팬미팅은 남우현이 인피니트로 데뷔한 이래 처음으로 열리는 단독 팬미팅으로 그 의미를 더 하고 있다.

특히 이번 팬미팅은 타이틀 '나무가 졸라서 급하게 잡은 팬미팅'에서 알 수 있듯이 공연일 2주가 남지 않은 상황에서 개최 소식을 기습공개해 팬들을 놀라게 했다.

평소 남다른 팬사랑으로 유명한 남우현이 직접 기획, 제작에 참여한 만큼 다양한 매력을 선보이는 다채로운 무대와 소통의 자리로 알차게 채울 예정이라 좋은 반응이 기대된다.

남우현은 2010년 인피니트로 데뷔, 그룹 활동 외에도 3장의 미니앨범을 발표하며 '끄덕끄덕', '너만 괜찮다면', '지금 이 노래', '홀드 온 미' 등 수많은 히트곡을 남겼다.

'보컬리스트' 남우현으로 가요계에서 독보적인 영역을 굳힌 그는 작사, 작곡, 프로듀싱까지 가능한 싱어송라이터의 면모까지 갖추었다.

올해 미니 3집 '어 뉴 저니' 활동과 뮤지컬 '그날들'과 '메피스토', '식목일' 아시아투어 까지 쉴 틈 없는 행보를 보인 남우현은 이번 팬미팅을 통해 팬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낼 계획이다.

한편 오는 19일 KBS아레나에서 열리는 남우현의 첫 번째 단독 팬미팅은 오늘(7일) 오후 8시 티켓 예매 사이트 멜론티켓을 통해 예매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