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희-박기량, 야구 여신들의 '복면가왕' 나들이...'남심과 여심 모두 흔드는 매력'
최희-박기량, 야구 여신들의 '복면가왕' 나들이...'남심과 여심 모두 흔드는 매력'
  • 최동민 기자
  • 승인 2019.09.27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MBC 복면가왕
사진제공=MBC 복면가왕

[루나글로벌스타 최동민 기자] 오는 일요일(22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는 5연승 가왕 ‘노래요정 지니’에 대항할 새로운 복면 가수 8인의 무대가 공개된다.

판정단으로는 남심을 뒤흔든 야구 여신, 아나운서 최희와 치어리더 박기량, 그리고 대체 불가 요정돌 이달의 소녀 희진&김립이 합류했다.

얼마 전, 복면 가수로 출연해 반전 매력과 뛰어난 가창력을 선보였던 최희, 박기량이 이번엔 여신급 예능감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판정단석에 함께한 ‘야구 여신’ 두 사람은 남심은 물론 여심까지 흔드는 솔직 매력과 함께 놀라운 추리 실력을 뽐냈다고.

또한, 박기량과 '이달소' 희진의 자존심을 건 탬버린 댄스 대결이 모두의 이목을 끌었다. 한 복면 가수의 시원찮은(?) 탬버린 댄스 개인기를 다시 살리기 위해 치어리더와 걸그룹인 두 사람이 소매를 걷어붙이고 나선 것. 그녀들은 즉석에서 프리스타일 댄스를 각기 다른 느낌으로 선보여 열광적인 환호를 이끌어냈다.

쌀쌀해진 날씨를 후끈 달아오르게 할 판정단들의 활약부터 복면 가수들의 무대 그리고 개인기는 오는 일요일(22일) 오후 5시 MBC '복면가왕'에서 만나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