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캐쳐' 가현, "살면서 이렇게 랩 길게 한 건 이번이 처음"
'드림캐쳐' 가현, "살면서 이렇게 랩 길게 한 건 이번이 처음"
  • 에디터 한재훈
  • 승인 2019.02.13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림캐쳐 가현 / 사진=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
드림캐쳐 가현 / 사진=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

 

 

[루나글로벌스타 한재훈 에디터] '드림캐쳐' 가현이 이번 앨범의 랩 파트에 대해 설명했다. 

그룹 드림캐쳐(지유, 유현, 다미, 시연, 수아, 한동, 가현)가 13일, 서울 강남구 슈피겐홀에서 네 번째 미니앨범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번 앨범에서는 가현이 강렬한 랩을 선보였는데, 이에 대해 가현은 “살면서 랩을 길게 해 본 적이 없는데, 파트 배정 받고 놀라고 준비할 때도 신기했다”고 회상했다. 그러면서 “녹음 후 회사 분들도 노래를 듣고 제 파트인 걸 모르더라”면서 “틀을 깰 수 있는 기회가 되지 않았나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러면서 “이번 곡 '피리', 이번에 엄청 열심히 준비했으니 많이 사랑해달라”고 소감을 밝혔다.

드림캐쳐의 신곡 ‘PIRI’는 홀로 남겨진 외로움과 불안감에서 벗어나고 싶은 현대인들의 감정을 담은 곡이다. 가사 속의 ‘피리’라는 소재를 통해 그들의 SOS 신호를 표현했다.

드림캐쳐의 네 번째 미니앨범은 오늘(13일) 오후 6시에 발매됐다.

 

드림캐쳐 가현 / 사진=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
드림캐쳐 가현 / 사진=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