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2019시즌 입장료 요금 체계 확정
한화, 2019시즌 입장료 요금 체계 확정
  • 박지혜 기자
  • 승인 2019.02.13 0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박지혜 기자] 한화 이글스가 2019시즌 홈경기 입장료를 확정했다.

지난 시즌 팬 선호도가 가장 높았던 VIP 커플석, 덕아웃 지정석, 익사이팅 커플석 등 주요 좌석의 가격은 동결했다.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시즌권 가격도 동결했다.

응원단석, 내야 지정석 등 일부 좌석의 가격은 소폭 인상했다. 내야 지정석의 1층 가격은 평일 1만1000원, 주말 1만4000원으로 책정했다. 2층 가격은 평일 1만1000원, 주말 1만2000원이다. 특화석 중 한화다이렉트존의 경우 평일 4만5000원, 주말 5만5000원이다. 중앙탁자석은 평일 2만8000원, 주말 3만3000원.

일반석은 할인 혜택이 가능하다. 복지, 경로, 다자녀 카드 소지자에 한해 50% 할인된다. 또 시범경기의 경우 주중에는 무료, 주말에는 전 좌석 50% 할인 판매한다.

홈경기 티켓 예매는 경기 7일 전부터 구단 홈페이지, 티켓링크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1인당 6매까지 예매 가능하다.

한화는 입장료 확정에 따라 18일부터 풀시즌권을 시작으로 시즌권 판매에 돌입한다. 전년도 풀시즌권자 구매자에게는 전년도 좌석을 유지할 수 있는 권한을 우선 부여한다.

Tag
#한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