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페이스, 악플러 고소 "단호히 대처할 것" [공식입장]
해피페이스, 악플러 고소 "단호히 대처할 것" [공식입장]
  • 박지혜 기자
  • 승인 2019.02.11 2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림캐쳐 / 서울=김재용기자
드림캐쳐 / 서울=김재용기자

 

 

[루나글로벌스타 박지혜 기자] 해피페이스 엔터테인먼트가 악플러에 대해 고소장을 접수했다고 밝혔다.

11일 해피페이스 엔터테인먼트는 공식 입장을 통해 악플러 및 루머 유포자들과 관련해 강남경찰서 사이버수사대에 정식으로 고소장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허위 사실 유포, 명예 훼손 등으로 소속 아티스트를 악의적으로 비방하고 모욕하는 행위에 대해 단호히 대처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추가적인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포털 사이트 및 다수의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에서 허위 사실을 무분별하게 유포하는 행위 역시 적극적인 모니터링에 나설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해피페이스 엔터테인먼트에는 그룹 드림캐쳐, 우진영, 박우담 등이 소속돼 있다.

 

<이하 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입니다.

최근 발생한 소속 아티스트의 루머 유포 사건과 관련해 공식입장을 알려드립니다.

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는 최근 소속 아티스트를 비방할 목적으로 허위의 사실을 온라인에 유포하고 명예를 훼손한 한 네티즌에 대해 서울 강남경찰서 사이버수사대에 정식으로 고소장을 제출하였습니다.

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는 허위 사실 유포, 명예 훼손 등으로 소속 아티스트를 악의적으로 비방하고 모욕하는 행위에 대해 단호히 대처할 것입니다.

아울러 추가적인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포털 사이트 및 다수의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에서 허위 사실을 무분별하게 유포하는 행위 역시 적극적인 모니터링에 나설 예정입니다.

그간 많은 걱정을 보내주신 팬 여러분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는 다시는 이와 같은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적극적으로 대응, 소속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을 약속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