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올해의 책’,‘빨강머리 앤이 하는 말’청소년 독서토론회 개최
광양시‘올해의 책’,‘빨강머리 앤이 하는 말’청소년 독서토론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토론을 통해 서로 간의 차이점 이해와 소통과 공감의 공동체 의식 배양...다양한 생각 표현 등으로 청소년들의 깊이 있는 독서의 기회 제공

▲ 광양시

[루나글로벌스타]광양시는 지난 1월 ‘2017 올해의 책’으로 선정된 백영옥 작가의 ‘빨강머리 앤이 하는 말’을 주제도서로 청소년 독서토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오는 15일 광양시립중앙도서관에서 갖는 이번 독서토론회는 청소년들이 올해의 책을 읽고 토론을 통해 서로 생각이 다름을 이해하고 소통과 공감의 공동체 의식을 배양하기 위해 마련됐다.

관내 8개교 중·고등학생 21명이 참가하는 이번 토론회는 사회자의 진행에 따라 모두 다섯 팀으로 나눠 조별 주제선정 후 자유토론을 가진다.

자유토론 이후 팀원의 의견들을 종합해 발표하는 방법으로 진행되며, 문제 해결 능력을 키우기 위한 반론과 변론도 함께 병행된다.

‘빨강머리 앤이 하는 말’은 기억 속 유년시절의 추억으로 깊이 새겨졌던 빨강머리 앤의 말들을 다시 불러오며 지금의 삶에서 함께 고개를 끄덕이고 깨달음을 나눌 수 있는 이야기들로 엮어낸 책이다.

강영화 도서관지원팀장은 “이번 독서토론회를 통해 다양한 생각을 표현하고 소통함으로써 청소년들에게 깊이 있는 독서의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백영옥 작가는 ‘스타일’, ‘다이어트의 여왕’의 저자로, 신문 칼럼 연재와 라디오 게스트, 교보문고 북뉴스 진행자 및 책과, 영화, 문화에 대한 폭넓은 글을 잡지에 발표하는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