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케이소울 뮤직 페스티벌, 아이돌 음악 벗어난 다채로운 장르 펼쳐진다
2019 케이소울 뮤직 페스티벌, 아이돌 음악 벗어난 다채로운 장르 펼쳐진다
  • 박지혜 기자
  • 승인 2019.01.10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박지혜 기자] ‘2019 케이소울 뮤직 페스티벌’이 장르와 세대를 아우르는 무대를 예고, 지금껏 보지 못했던 새로운 음악 축제로 발돋움한다. 


‘2019 케이소울 뮤직 페스티벌(2019 K-SOUL MUSIC FESTIVAL)’은 2019년 3월 13일 서울 잠실 학생체육관에서 개최된다. 

‘2019 케이소울 뮤직 페스티벌’은 아이돌이 독점하고 있는 현 음악 시장에서 일부 세대만이 향유하고, 가치를 제대로 발하지 못하고 있는 음악들의 편견을 깨고, 그 위상과 의미를 전하는 음악 축제다. 국내를 넘어 전세계로 뻗어나간 K팝의 발판이자 존재의 공신인 전통 가요 및 성인 가요, 포크, 재즈 등 폭넓은 장르를 총망라한 화려한 무대가 펼쳐질 계획이다. 

이번 공연은 아픈 역사 속 흥겨운 멜로디로 우리 민족의 힘이 됐던 트로트부터 한국 최초의 재즈밴드 코리안재즈밴드에서 전파된 재즈, 서정적이고 애절한 사랑 노래로 센세이션을 일으켰던 발라드, 새로운 음악 세계를 창조한 뮤지컬, 기타 기반 선율이 매력적인 포크 등 다채로운 음악들의 진가를 여실히 느낄 수 있을 것으로 기대가 모인다. 

‘2019 케이소울 뮤직 페스티벌’은 더 많은 음악팬들에게 한류 K팝의 근원이자 역사인 다양한 장르의 음악들을 알리기 위한 다방면의 노력을 기울일 것으로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2019 케이소울 뮤직 페스티벌’은 2019년 3월 13일 서울 잠실 학생체육관에서 개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