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 14일'은 왜 허그데이가 되었을까
'12월 14일'은 왜 허그데이가 되었을까
  • 임현욱 기자
  • 승인 2018.12.14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12월 14일 오늘은 '허그데이'다. 연인이 서로 포옹해주는 날이다.

기념일이 넘쳐나는 요즘, 허그데이(Hug Day)는 어떻게 시작됐을까. 허그데이는 허그를 하는 사람들의 모임 '프리허그 코리아'에서 지난 2006년 10월부터 매달 11일을 허그데이로 정하고 안아주기 운동을 벌인 데서 시작됐다는 설이 가장 유력하다.

매달 11일에 정기적 행사가 벌어졌으나 크고 작은 기념일이 많은 14일로 옮겨졌고, 그 중에서도 추위 때문에 타인의 온기가 필요한 12월 14일이 허그데이로 자리 잡았다. 

매달 14일마다 돌아오는 'XX데이'는 1990년대부터 유행하기 시작됐다. 기존의 기념일로 정착된 후 밸런타인데이, 화이트데이에 이어 매달 14일에 'XX데이'라는 이름이 붙여져 생겨나 연인이나 지인끼리 선물을 주고받거나 다양한 활동을 즐기는 문화현상이 만들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