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애월 해안가서 20대 남성 숨진 채 발견
제주 애월 해안가서 20대 남성 숨진 채 발견
  • 박지혜 기자
  • 승인 2018.12.12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박지혜 기자] 제주시 애월읍 해안가에서 2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시신은 발견 당시 부패가 진행 중이었다.

발견 당시 김씨는 상의가 탈의돼 있었고, 하의는 청바지를 입고 있었다. 청바지에서는 신원 확인의 단서가 된 신분증이 나왔다. 경찰 신원 확인 결과 이 남성은 제주시에 주소지를 둔 김모씨(26)인 것으로 확인됐다.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11일 오전 11시29분께 애월읍 가문동 해안가 갯바위에서 사람이 쓰려져 있는 것을 지나가는 행인이 발견해 신고했다. 해경은 현장에 구조대를 보내 시신을 수습하고 제주시 소재 병원에 안치시켰다. 

제주해경 관계자는 "정확한 사인을 밝히는 한편, 사고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