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MAMA' 프로미스나인, 어쿠스틱 보컬에 몽환미 물씬 퍼포먼스까지
'2018 MAMA' 프로미스나인, 어쿠스틱 보컬에 몽환미 물씬 퍼포먼스까지
  • 임현욱 기자
  • 승인 2018.12.11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그룹 프로미스나인(fromis_9)이 탄탄한 보컬 실력과 화려한 퍼포먼스로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프로미스나인은 지난 10일 오후 개최된 음악 시상식 '2018 MAMA(Mnet Asian Music Awards,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 PREMIERE in KOREA'를 통해 파워풀하고 러블리하면서도 몽환적인 무대를 선보이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날 프로미스나인은 핫 루키로서 오프닝 무대를 책임졌다. 송하영은 아이콘의 '취향저격'을 어쿠스틱 버전으로 연주하며 서정적인 분위기를 자아냈고, 장규리와 이나경은 환상적인 하모니로 다재다능한 매력을 마음껏 발산했다. 

이어 프로미스나인은 한층 더 몽환적인 매력을 앞세워 스페셜 앨범 ‘From. 9’ 타이틀곡 '러브 밤(Love Bomb)' 무대를 꾸몄다. 핑크색 플레어 원피스에 블랙 뷔스티에 스커트를 레이어드 한 패션으로 판타지 세계에 갇힌 공주들의 모습을 연상케 했다. 

특히 프로미스나인은 형섭X의웅과 함께 '두근두근', '좋겠다' 리믹스 무대를 꾸몄고, 풋풋한 소년, 소녀들의 행복한 파티를 연출했다. 가창력이 돋보였던 오프닝 무대부터 멤버 개개인이 돋보였던 화려한 퍼포먼스까지 다양한 매력을 자랑한 프로미스나인은 2018년을 대표하는 슈퍼 루키로서의 면모를 입증하는 데 성공했다. 

한편, 올 한 해에만 총 3장의 앨범을 발매하며 알찬 활동을 펼친 프로미스나인은 올 연말에도 각종 공연 등을 통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