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택시 요금, 내년부터 13.25% 인상
대전 택시 요금, 내년부터 13.25% 인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박지혜 기자] 대전시의 택시요금이 내년 1월1일부터 13.25% 인상된다.

기본요금은 2㎞ 2800 원에서 3300 원으로, 거리요금은 140m당 100 원에서 133m당 100 원으로 인상된다. 시속 15㎞ 이하로 운행할 때 병산되는 시간요금은 34초 당 100 원으로 현행과 동일하게 적용된다.

밤 12시부터 새벽 4시까지 적용되는 심야 할증은 20%로 현행과 동일하고, 대전지역을 벗어나 운행하는 경우 현행 20%에서 30%로 상향 조정됐다.

대전시 박제화 교통건설국장은 “택시 서비스 개선과 요금인상의 혜택이 실질적인 운수종사자의 처우개선과 연계되도록 하기 위한 개선대책을 마련하고 적극 추진할 계획”이라며 “이를 위해 사납금 인상 유보와 최저임금 반영 등 노사 간 협약체결을 적극 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