춥지만 가장 따뜻한 시기, 크리스마스
춥지만 가장 따뜻한 시기, 크리스마스
  • 한재훈 에디터
  • 승인 2018.12.07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너에게 전하는 편지 v17] by 한재훈

 

 

[루나글로벌스타 한재훈 에디터]

한 해가 저물어가는 12월이 되면

한 해 동안 고생했다는 

왠지 모를 뿌듯함과 아쉬움이 교차한다. 

 

그리고 12월의 마지막이 되면 매년 찾아오는 크리스마스.

 

내가 겨울을 좋아하는 이유는 단지 생일이 있어서가 아니라

크리스마스의 분위기가 좋아서인 것 같다. 

항상 그랬다.

춥지만 가장 따뜻한 시기.

 

아무리 찬 바람이 불고, 

차가운 눈이 내리고, 

빨리 지는 해가 

내 마음을 울적하게 하더라도

 

찬 바람에 맞서 따뜻하고 예쁜 옷과 목도리를 두르고

따뜻하게 나를 축복해주는 새하얀 눈을 맞으며

나에게 하나뿐인 너와 함께 걷는다면 

아무리 어두운 거리라고 하더라도 

참으로 나에게는 반짝거리는 예쁜 거리가 아닐 수 없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