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보미♥이완, 열애 인정...'골프장서 꽃피운 사랑'
이보미♥이완, 열애 인정...'골프장서 꽃피운 사랑'
  • 임현욱 기자
  • 승인 2018.11.27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골프선수 이보미와 배우 이완이 골프라는 공통 분모로 친해져 열애 중이다.

이완의 소속사 관계자는 "이완과 이보미가 교제 중인 게 맞다"며 "두 사람이 모두 가톨릭 집안이다. 친한 신부님 통해 만나게 됐고, 골프라는 공통분모로 인해 올 초부터 진지하게 만나고 있다"고 밝혔다.

이완은 2004년 드라마 ‘천국의 계단’으로 데뷔했다. '작은 아씨들', '천국의 나무', '우리 갑순이' 등의 작품에 출연했다.

연인 이보미는 2007년 KLPGA에 데뷔해, 2010년 KLPGA 투어에서 다승왕, 상금왕, 최저 타수상을 거머쥐며 국내 무대에서 큰 주목을 받았다. 2011년 일본으로 무대를 옮긴 후, 2015년 시즌 7승을 비롯해 상금 총액 2억 3천 엔(한화 약 19억 원)으로 남-녀 일본 프로무대에서 역대 단일 시즌 최다 상금을 경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