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우주인상, 치열한 경쟁 속에서 '마녀' 김다미가 수상
여우주인상, 치열한 경쟁 속에서 '마녀' 김다미가 수상
  • 박준범 기자
  • 승인 2018.11.24 0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사진=SBS

 

 

[루나글로벌스타 박준범 기자] 11월 23일 금요일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제 39회 청룡영화제가 열렸다.

두 번째 순서로 여우신인상을 진행했다.

여우신인상 역시 2017년 10월 17일부터 2018년 10월 17일 사이에 출연한 신인 영화 배우에게 주는 상이다.

후보는 '박화영'의 김가희, '마녀'의 김다미, '곤지암'의 박지현, '죄 많은 소녀' 전여빈, '버닝' 전종서가 이름을 올렸다.

치열한 경쟁 속에서 여우신인상은 '마녀'의 김다미가 수상했다.

여우 신인상을 받은 배우 김다미는 "꿈꾸던 자리인데 이 무대에 올라와 수상했다는 것이 지금 꿈을 꾸는 거 같다."며 "많은 것을 배울 수 있게 해준 박훈정 감독님에게 감사하다."고 함께한 배우들과 스태프 그리고 가족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그리고 "많이 부족하지만 '마녀'를 통해 더 좋은 모습, 더 나은 모습으로 관객들에게 다가갈 수 있는 배우가 되고 싶다. 감사합니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